VR

0

언택트 시대를 맞아 가상증강현실(VR·AR) 기술이 우리 일상 속으로 성큼 다가왔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생활 속 거리 두기가 지속되면서 비대면 산업의 수요가 증가하고 일상의 디지털화가 가속됨에 따라 시공간의 물리적 한계를 극복할 수 있는 VR·AR 기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0

지미 블레이클리(Jimmy Blakley)는 베트남전에 참전용사다. 정부의 징병 정책에 따라 베트남전에 참여했고 전쟁이 끝나기 4년 전인 1971년 병역 의무를 마쳤는데 제대 이후 시력이 급격히 나빠지기 시작했다.

0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고궁에 대한 관람이 중단된 가운데 스마트폰으로 덕수궁을 볼 수 있는 길이 마련됐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SK텔레콤과 함께 스마트폰으로 덕수궁 석조전을 관람할 수 있는 ‘덕수궁 VR(가상현실) 관람’ 서비스를 13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539

가상현실, 'VR'로 구현된 게임이나 다양한 콘텐츠 경험해 보신 분들 계실 텐데요. 단순한 놀이부터 교육이나 건축 분야 등 여러 곳에 활용되고 있는 VR의 매력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습니다.

352

자율주행차나 VR과 같은 차세대 기술의 핵심은, 3차원 영상 정보를 정확하게 확보하는 건데요. 국내 연구진이 3차원 영상에서 생겨나는 왜곡을 줄일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습니다.

0

강원도는 남한에서 경상북도 다음으로 땅덩어리가 큰 지역이다. 그러나 80%가 산이고 농사를 지을 수 있는 땅이 10% 정도에 불과해 1제곱킬로미터 당 133명이라는 가장 낮은 인구밀도를 기록하고 있다.

0

콘텐츠를 전달하는 매체의 변화는 곧 기술의 발전을 의미한다. 인쇄술의 발전과 이를 통한 신문의 등장, 소리로 정보를 들을 수 있는 라디오의 발달, 영상으로 콘텐츠를 확인하는 텔레비전과 스마트폰에 이르기까지 관련 기술이 진보하면서 미디어는 보다 현실에 가까워지고 있다. 그렇다면 이들의 최종 진화물은 어떤 모습일까. 아마 VR(가상현실)과 AR(증강현실)을 바탕으로 실제 현실을 완벽하게 재현하거나, 혹은 현실 자체를 뛰어넘는 새로운 경험마저 가능할지 모른다. 지난 27일 판교 소프트웨어정책연구소에 진행된 ‘실감(實感)토크: VR‧AR 현주소와 미래’ 포럼은 VR‧AR 기술의 현주소를 살펴 보고, 해당 기술이 만들어 갈 미래를 전망하는 자리였다.

0

고령화 시대를 맞아 A씨 같은 뇌혈관질환 및 근골격계질환, 만성퇴행성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어 물리치료 재활 서비스 수요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그로 인해 재활의료비용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지만, 물리치료를 제대로 받기 위한 제반 시스템은 여건이 별로 좋은 편이 아니다. 그런데 최근 미국 듀크대학 연구진은 가상의 물리치료사를 등장시키는 원격 재활 프로그램인 ‘VERA’를 실제 물리치료와 비교하는 최초의 임상시험을 실시했다. 그 결과 무릎 수술을 받은 환자들의 경우 원격 재활 프로그램이 물리치료사들이 실제로 행하는 것만큼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18

다가올 미래, 우리의 식문화는 어떤 모습일까? 기막힌 상상력과 첨단 기술을 합쳐 만들어낸 미래의 식문화! VR로 체험하는 이색적인 식사부터 요리법을 생성하는 인공지능, 그리고 로봇이 내려주는 커피까지~ 미래의 식문화를 엿볼 수 있는 현장 속으로!

0

가상현실 기술이 의료 및 헬스케어 영역에 접목되며 혁신을 불러오고 있다. 특히 그동안 폐쇄적인 영역이었던 수술실이 놀라울 정도로 빠르게 변화되고 있어 주목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