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SA

156

1960년대 미국 우주개발 프로그램에 공헌한 3명의 흑인 여성을 기리는 거리가 생겼습니다. NASA는 워싱턴DC에 있는 NASA 본부 앞 E Street SW 길을 앞으로 '히든 피겨스 웨이'로 부르겠다고 밝혔습니다.

0

반세기 만에 다시 인간이 달 표면을 걷게 될까? 미국이 2024년 유인 달 착륙을 목표로 ‘아르테미스 프로그램(Artemis program)’을 추진하면서 인류의 우주 개발은 큰 변화를 겪고 있다.

58

물이 있고, 적절한 온도를 갖춰, 과학자들이 '서식가능지역'이라고 판단하는 외계 행성이라도 생명체가 살고 있을 가능성은 적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NASA와 미국 리버사이드 캘리포니아대 연구팀은 외계 행성의 대기를 고려해 컴퓨터로 분석한 결과를 공개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56

미 항공우주국 NASA의 2024년 유인 달 탐사 프로그램의 구체적인 계획이 나왔습니다. 달 궤도에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게이트웨이, 즉 미니 우주정거장을 건설한 뒤, 이곳을 거쳐 달에 우주인을 보낼 예정입니다.

93

이르면 내년부터 일반인들도 우주로 날아가 국제우주정거장, ISS 생활을 체험할 수 있게 됩니다. 미국 항공우주국, NASA는 현지 시간 7일, 뉴욕 나스닥 거래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ISS를 관광 등 민간 상업 용도로 개방한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44

방탄소년단 BTS의 노래가 미국항공우주국 NASA의 달 탐사 우주선에서 울려 퍼질 것으로 보입니다. NASA 존슨우주센터는 공식 트위터 계정에 2024년 달 탐사 때 우주비행사들이 방탄소년단 노래 '문차일드'와 '소우주', '134340'을 들을 계획이라고 공지했습니다.

0

지난 13일 미국 행정부는 항공우주국(NASA)의 내년 예산을 16억 달러 증액해달라고 의회에 요청했다. 2028년까지 달에 우주인을 착륙시키는 계획을 4년 단축시켜 2024년까지 완료하기 위해서다.

149

'붉은 행성' 화성에 발을 내딛는 첫 지구인이 되지는 못해도 시청자 여러분의 이름은 2021년 초 화성에 착륙할 수 있습니다. 미국 항공우주국, 나사가 펼치고 있는 '화성에 이름 보내기' 캠페인에 참여하면 되는데요. 지난 22일부터 시작된 캠페인에 지금까지 560만 명이 넘게 신청했습니다.

0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추진 중인 반세기만의 달 복귀 계획이 점점 구체화하고 있다. 달 복귀를 위한 일정과 계획이 공개되고 이에 참여할 민간업자가 발표되는 등 발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176

미 항공우주국 NASA가 화성 탑승권 발급 행사를 진행합니다. 참가자는 NASA 홈페이지에서 자신의 이름과 마일리지가 적힌 탑승권을 발급받을 수 있으며, 참가자의 이름이 적힌 칩은 '마스2020 로버'에 부착돼 화성으로 보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