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차 산업혁명

0

강원도는 남한에서 경상북도 다음으로 땅덩어리가 큰 지역이다. 그러나 80%가 산이고 농사를 지을 수 있는 땅이 10% 정도에 불과해 1제곱킬로미터 당 133명이라는 가장 낮은 인구밀도를 기록하고 있다.

0

전시장 중앙에 설치된 디스플레이 화면에는 스마트공장에서 로봇이 자동차 외관을 조립하는 과정이 실시간 생중계됐다. 화면 옆에는 스마트공장에서 일하는 거대한 로봇이 상하좌우로 작동하며 시범을 보였다. 지난 26일에서 28일까지 사흘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개최된 중소기업 혁신기술대전 ‘이노테크쇼(ITS 2019)’에는 AI, 디지털 트윈, 사물인터넷, 로봇, 가상현실 등 최신 혁신 기술들로 이루어진 미래 생활의 모습이 제시됐다.

0

중장비 산업에 혁신의 바람을 불어오고 있다. 지난 6월 국내 중장비 기업인 두산인프라코어는 새로운 사명을 발표했다. 사명은 ‘혁신에 의한 도약(Powered by Innovation)’이다.

207

지구촌 모든 사물들이 하나로 연결되는 초연결 사회 4차 산업혁명! 첨단 기술의 기반이 되는 데이터 과학 데이터 확보가 좌우하는 미래 사회의 변화를 알아본다 <박성현 / 서울대학교 통계학과 명예교수>

0

위대한 물리학자 아이작 뉴턴은 “자신이 세상을 더 멀리 볼 수 있는 이유는 거인의 어깨 위에 올라서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는 과거의 많은 과학기술자들이 서로의 연구결과를 교류하고 저변을 탄탄히 함으로써 수많은 과학기술의 발전을 이룰 수 있었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0

빛의 속도로 빠른 이동통신, 5G(fifth-Generation mobile communications) 시대의 스마트 디바이스가 바꾸는 우리의 집과 사무실은 어떤 모습일까.

0

국방 과학기술이 ‘4차 산업혁명’의 날개를 달았다. 달라진 국방 과학기술의 변화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국방과학기술 박람회가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 그랜드볼륨에서 개최됐다.

0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핵심기술이라 불리는 블록체인(Blockchain) 기술의 가장 큰 장점은 신용이 필요한 온라인 금융 거래상에서 해킹을 막을 수 있는 분산 컴퓨팅 기술을 가졌다는 점이다.

0

지난 5월 미국 항공우주국(NASA)은 오는 2024년에 우주인을 달에 다시 보낸다는 달 탐사 ‘아르테미스’ 계획을 발표했다. 이 계획이 현실화되면 인류는 반세기 만에 달에 다시 가게 된다.

0

대전광역시가 ‘플라잉카가 대전 하늘을 누비려면?’이라는 주제로 전문가 포럼을 개최했다. 9일 카이스트에서 진행된 이번 포럼은 대전시의 4차 산업혁명 정책을 진단하고 향후 정책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