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형발사체

572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우주국을 신설해, 우주 분야 정책역량을 높이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한국판 NASA인 우주청을 설립하겠다는 건데, 벌써 용두사미로 전락할 것이란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567

오는 2025년까지 500kg급 중형위성 3기가 개발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제16회 국가우주위원회에서 차세대 중형위성 3, 4, 5호 개발 계획안을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차세대 중형위성 4호는 농작물 작황이나 산림자원을 관측하는 임무를 수행하며, 한국형발사체에 실려 발사될 3호는 발사체의 위성 발사 기능을 검증합니다.

1254

'누리호'의 핵심인 75톤급 액체 엔진 시험 발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서 '누리호' 개발 사업은 다음 단계로 넘어가게 됐습니다. 이제 남은 과제는 성능 검증을 끝낸 75톤급 엔진을 묶는, '클러스터링 기술'을 개발하는 겁니다.

1284

한국형발사체 '누리호'에 쓰일 75톤급 엔진의 비행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시험발사체가 오늘 발사됐습니다. 고흥 나로우주센터에서 발사된 시험발사체는 목표 엔진 연소시간을 넘기면서 성능을 검증받았습니다.

910

우리나라는 위성, 발사체, 발사장을 모두 보유한 스페이스 클럽에 세계 11번째로 가입, 짧은 역사에도 우주 강국의 새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죠. 과학로켓과 나로호 개발을 통해 축적된 발사체 기술을 기반으로 독자적인 한국형발사체 개발에 박차를 가하는 대한민국.

790

시험발사체 발사에 성공한다고 해서, 실제 본 발사인 한국형발사체 발사에 성공을 보장하는 것은 아니라 이걸 쏘는 게 맞는 것인지에 대한 논란, 동물의 장기를 사람에게 이식하는 것을 '이종장기' 이식이라고 하는데요. 종이 다른 동물을 사람에게 이식

0

우리 기술로 개발해 2021년 발사할 한국형 발사체(Korea Space Launch Vehicle-II; KSLV-II)의 이름이 ‘누리(Nuri)’로 정해졌다. 이는 6천여 명의 국민들이 보내준 1만여 개의 이름들 중 선택된 것이다.

705

오는 2021년 발사를 목표로 개발 중인 한국형발사체 이름이 '누리'로 결정됐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발사체의 이름을 정하기 위한 대국민 명칭 공모전을 통해 '세상'을 뜻하는 순수 우리말 '누리'를 공식명칭으로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1106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다음달 말까지 한국형발사체 대국민 명칭공모전을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0

올해 10월로 예정된 한국형발사체의 시험발사를 앞두고 성능을 검증하기 위한 종합연소시험이 14일 시작됐다. 앞으로 5개월간 진행될 이 시험이 성공하면 2021년으로 예정된 본발사로 가는 길목에 청신호가 켜지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