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에틸렌

0

[세계는 지금] 플라스틱의 생물학적인 분해에 대한 기대 실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플라스틱, 폴리에틸렌 폴리에틸렌(polyethylene)은 열가소성 플라스틱의 한 종류로 매우 유연하지만 견고한 것이 특징이다. 이 때문에 폴리에틸렌은 파이프, 바닥재, 병, 가방과 식품 용기 등 내마모성 제품을 비롯한 사소한 생활용품부터 공업 용품 재료까지 우리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될 범용 플라스틱으로 자리 잡았으며 폴리에틸렌이 없는 생활은 감히 상상조차 하기 힘들다.

285

물놀이할 때 많이 쓰는 카약은 고밀도 폴리에틸렌과 저밀도 폴리에틸렌을 사용해 카약을 만든다고 한다. 그렇다면 왜 이 두 가지를 사용해 카약을 만드는 것일까? ▶full영상: https://youtu.be/Zya9WxiGJ_U #물놀이#카약제작#카약#폴리에틸렌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185&key=202108051646129006

0

비닐봉지나 플라스틱 재료로 많이 쓰이는 폴리에틸렌(PE). 최근 과학자들은 의류를 만드는 소재로 폴리에틸렌 섬유에 주목하고 있다. 수분 흡수와 증발력을 개선하면 우수한 의류 소재로써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0

국내 연구팀이 플라스틱을 먹는 벌레한테서 폴리에틸렌 분해 효소를 찾아냈다.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은 감염병연구센터 류충민 박사팀이 꿀벌부채명나방 애벌레 분석을 통해 ‘에스테라아제·라이페이즈·사이토크롬 P450′의 역할을 확인했다고 6일 밝혔다.

0

해양에 유입되는 플라스틱 쓰레기가 급속히 늘어나면서 미국 캘리포니아와 하와이 사이에 플라스틱 섬 크기가 급속히 커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미세 플라스틱 유입으로 해양생물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

0

4계절에 따라 옷을 바꿔 입는 것이 보통이다. 동복을 여름에 입을 수 없듯이 하복 또한 겨울에 입을 수 없기 때문이다. 그러나 이런 번거로움이 사라질 지도 모르겠다. 과학자들이 온도변화가 가능한 직물을 개발했다.

999

'환경의 날'을 맞아, 환경 관련 이슈를 짚어보겠습니다. 바로 '미세 플라스틱' 문제인데요. '미세 플라스틱'은 환경 오염을 유발해 '죽음의 알갱이'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909

영국 케임브리지대와 스페인 국립연구위원회 공동 연구진은 벌집 나방의 애벌레 100마리를 슈퍼마켓에서 사용되는 일반 비닐봉지에 넣자, 40분 만에 구멍이 1~3개 정도 생기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0

영국 케임브리지대와 스페인 국립연구위원회(CSIC) 연구진은 플라스틱을 분해할 수 있는 나방 애벌레를 발견했다. 25일 ‘BBC', 'Phys.org' 등 주요 언론에 따르면 연구진이 주목한 것은 왁스웜(wax worm)이라고 하는 벌집나방(Galleria mellonella) 애벌레다.

0

플라스틱의 일종인 '폴리에틸렌'(polyethylene)을 쉽게 분해하는 애벌레가 발견됐다. 폴리에틸렌은 비닐봉지(plastic bag)나 포장지, 플라스틱 용기 등을 만드는 데 흔히 이용되지만, 잘 분해되지 않는 특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