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154

기후 위기로 점점 늘어나는 폭우와 홍수 피해 빗물로 환경을 살리고 쾌적한 도시를 만드는 방법은? 생태계와 도시 회복을 위한 빗물 저장 시설에 대해 알아본다 ■ 한무영 / 서울대학교 건설환경공학부 명예교수 서울대학교 빗물연구센터장 대통령직속 국가물관리위원회 위원 (사)국회물포럼 부회장 국제물협회 빗물관리전문가위원회 위원장 #기후위기 #폭우 #홍수 #환경# 빗물저장시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85&s_hcd=&key=202201240921587830

179

비가 예보된 가운데 진행되는 지붕 수리. 먼저 나무를 보강해 더 튼튼하게 만든 후, 낡아버린 지붕을 뜯어내는데 비가 오기 시작한다! 임시방편으로 비닐을 이용해 가림막을 만들어 수리를 이어나가는데, 함께 폭우를 뚫고 지붕을 수리하는 과정을 살펴본다. ▶full영상: https://youtu.be/Xkfv2J4M92Q ======================================== [YTN사이언스] 구독하기 ▶ https://bit.ly/3raTL0t ======================================== #고쳐듀오#지붕#폭우#지붕수리#집수리 폭우를 뚫고 지붕을 수리하라! / YTN 사이언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396&key=202110211552169779

505

이번 태풍으로 강원도 삼척에는 시간당 130mm 가까운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갑자기 내린 폭우에 산사태가 발생했고 물길이 막힌 하천이 넘치면서 한 마을은 사실상 초토화됐습니다.

750

2차선 도로를 따라 흙탕물이 흘러내립니다. 밀려드는 물줄기는 하천을 연상할 정도입니다. 갑작스러운 물바다로 차량은 속도를 내지 못하고 엉금엉금 지나다닙니다. 시간당 100mm 안팎의 기습 폭우가 쏟아지면서 도로가 침수된 것입니다. 이 때문에 일부 지역에서는 차량 운행이 통제됐고, 서귀포 남원읍에서는 도로 침수로 차량에 고립됐던 3명이 구조되기도 했습니다.

480

밤사이 짧은 시간에 많은 비가 내리면서 도로가 침수되는가 하면 대기불안으로 낙뢰가 떨어져 정전사고도 잇따랐습니다. 초등학교 신축공사장에서는 습한 날씨 탓에 지지대와 철근이 무너져 내려 작업자 3명이 다쳤습니다.

1084

올여름 정말 너무 더워서 언제 이 계절이 지나갈까? 그런 생각 참 많이 했는데요. 한창 더웠을 때보다는 확실히 덜 덥긴 합니다만 폭염이 남긴 상처가 우리 식탁 곳곳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시금치 소매가격은 ㎏당 3만8,986원을 기록해서 1년 전 1만4,658원의 2.65배로 나타났는데요. 평년 가격 1만2,450원과 비교하면 무려 3.13배가 오른 겁니다.

1820

올 봄, 한반도에 찾아 온 가뭄! 2014년 이후 점점 심해지는 한반도의 가뭄, 올 해도 어김없이 전 지역에 심각한 피해를 줬다. 점점 극심해 지는 가뭄은 농업용수는 물론, 생활용수에도 위협이 되고 있다는데....... 한반도의 가뭄, 그 해결책을 알아보자.

764

광주광역시와 전남 일부 지역에는 호우 경보까지 내려지면서 많은 곳은 하루 만에 16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짧은 시간에 집중적으로 비가 내리면서 도로가 침수됐고 전기가 끊겨 인천공항철도 운행이 한때 멈추기도 했습니다.

1693

태풍 '차바'는 초속 40m 안팎의 강풍을 동반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이런 바람은 어느 정도 위력을 지닐까요?

1672

전국 곳곳에서 국지성 호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시간당 30mm 이상의 기습 폭우가 내리면 피해가 발생하게 되는데요. 장마철 호우주의보가 발표되면 우선 하천 변으로 나가지 말고 주차한 차도 지대가 높은 곳으로 옮겨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