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혈증

982

아주대 최상돈 교수팀은 류머티즘성 관절염이나 패혈증의 원인인 인체의 과도한 면역반응을 억제하는 단백질을 만들어 생쥐 실험에서 그 효과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927

출혈성 소인(出血性素因)의 유무를 검사하는 방법이다. 출혈성 소인(素因)의 유무 및 그 정도를 검사하는 방법. 독일의 의사 T. 룸펠(1862~1923)이 1909년에 비어 울혈법(Bier 鬱血法)에 의해 성홍열 환자에게는...

552

국내 연구진이 패혈증을 일으키는 원인물질의 작동 원리를 밝혀내는 데 성공해 패혈증 예방과 치료제 개발에 한발 다가서게 됐습니다. 카이스트 김호민·연세대 윤태영 교수팀은 세균에 존재하는 독성물질인 '내독소'가 세포 내 단백질 'LBP'와 결합해 인체 면역반응을 활성화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1145

세균이나 바이러스가 침투했을 때 우리 몸은 이와 같은 감염원과 싸워서 제거하기 위해 반응하게 되는데요. 국내 연구진이 우리 몸에 병을 일으키는 감염원을 제거하는 초기 방어 시스템을 규명했습니다.

1002

패혈증은 사망률이 최고 70%나 되는 치명적인 질병인데, 환자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빠른 진단이 필수적입니다. 현재 기술로는 아무리 짧아도 감염 후 24시간, 길게는 사흘이 지나야 진단이 가능했는데 국내 연구진이 1∼2시간으로 크게 줄일 수 있는 원천기술을 확보했습니다.

799

발병 시 사망률이 40~50%에 달하는 패혈증은 현재까지도 치료가 어렵다고 알려진 염증성 질환인데요. 그런데 국내 연구진이 패혈증 등 각종 염증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단백질을 발견했습니다.

909

먼저 패혈증에 대해서 간략히 말씀드리면, 폐렴이나 맹장염 같은 국소 염증을 유발한 원인균이 더 증식해서 혈관을 침범해 전신을 돌면서 전신의 장기를 공격하는 질환입니다. MERS virus의 경우에도 처음에는 폐렴으로 시작하지만, 이후에는 전신의 혈액을 순환하며 장기를 파괴하게 되어 생명을 위협하게 되는 것입니다.

1071

매년 전 세계 천9백만 명이 패혈증으로 목숨을 잃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정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 치료제도 없는 상황인데요. 국내 연구진이 패혈증의 발병 원인을 밝혀내고, 새로운 치료제 개발의 가능성을 열었습니다.

2504

발열이나 기침, 인후통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독감'이 유행 조짐을 보이고 있습니다. 독감은 제때 치료하지 못하면 폐렴이나 천식 등 심각한 합병증으로 이어질 수 있어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976

경북대 배종섭 교수와 KIST 김인선 박사 연구팀은 기존 치료제에서 혈액 응고를 방해해 부작용을 일으키는 성분을 제거한 뒤 패혈증 치료 성분만 골라 우리 몸속에도 존재하는 나노 물질에 담는 방법으로 전달체를 만들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