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855

성인 당뇨병과 고혈압이 알츠하이머 치매와는 연관성이 낮고 혈관성 치매와 연관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스웨덴 룬드대 의대 연구팀은 사망한 치매 환자 268명의 뇌 조직을 분석해 이들의 사망 전 의료기록을 조사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확인됐다고 밝혔습니다.

535

심장이 불규칙하게 뛰는 심방세동을 앓는 노인은 그렇지 않은 노인보다 치매 위험이 1.5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세브란스병원 등 공동 연구팀은 2005∼2012년 60살 이상 노인 가운데 심방세동이 발생한 집단 만여 명과 심방세동이 발생하지 않은 집단 2만여 명을 평균 7년 추적 관찰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0

동맥(artery)은 산소가 들어 있는 혈액을 온몸에 공급하는 매우 중요한 혈관이다. 심장에서 나오는 혈액을 힘 있게 공급해야 하는 만큼 탄력이 튼튼한 구조로 이루어져 있다. 내막‧중막‧외막 세 개의 층이 탄탄하게 결합돼 중첩된 막을 형성하고 있다.

532

이를 잘 닦지 않으면 치매에 걸릴 위험이 크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노르웨이 베르겐대 연구팀은 사망한 치매 환자 53명의 뇌 조직과 같은 연령대의 일반인 뇌 조직을 비교한 결과 치매 환자의 96%가 뇌 조직에 치주염 박테리아의 DNA를 갖고 있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492

한국인 표준 뇌지도를 완성한 치매 국책 연구단입니다. 미국이 치매 유발 유전인자를 발굴하기 위한 한국인 유전체 해독작업에 나섭니다. 연구단에서 이미 확보한 4천여 명의 유전체가 활용됩니다.

530

치매 위험을 낮추려면 몸속 총콜레스테롤 수치를 적정선으로 유지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고대구로병원·한림대병원 공동 연구팀은 2008∼2015년 사이 국가건강검진을 받은 13만여 명을 평균 8.4년 관찰한 자료를 분석했더니 총콜레스테롤 수치 변동성이 클수록 치매 발병 위험이 컸다고 밝혔습니다.

732

60대 이상 노인에게 가장 두려운 질병은 암이 아닌 바로 '치매'입니다. 2017년 기준으로 국내 65살 이상 노인 10명 중 1명꼴로 현재 치매를 앓고 있고, 2024년에는 치매 환자가 100만 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측되는 상황인데요. 정부에서도 '치매 국가책임제'를 도입하고 각종 정책과 연구개발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597

뇌 속에서 병원체나 뇌세포 쓰레기를 처리하는 '청소부' 세포를 살아있는 동물의 뇌에서 실시간으로 추적하는 방법이 개발됐습니다. 기초과학연구원과 싱가포르 국제 공동연구팀은 뇌 속 '미세 아교세포' 염색 물질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세포의 활동을 실시간으로 관찰하는 데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901

80살 이후에 나타나는 새로운 유형의 치매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과 영국 등 국제공동연구진은 아밀로이드 베타와 타우 단백질의 이상으로 생기는 알츠하이머 치매와 달리, TDP-43이라는 단백질에 문제가 생겨 발생하는 새로운 유형의 치매를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비정상 TDP-43 단백질은 80살 이후 노인들에게 주로 나타났습니다.

626

대구에 있는 한국뇌연구원의 첫 협력연구단이 광주에 문을 열었습니다. 조선대학교 치매 국책연구단을 전폭 지원하기로 한 겁니다. 조선대 치매 국책연구단은 고령 한국인 표준 뇌지도를 만들고 치매 예측 기술도 개발해 상용화를 앞두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