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 과학문화포털 사이언스올 - Part 19

치매

2497

파킨슨병은 아직 완치할 수 있는 치료제가 없어서 발병 초기부터 관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데요, 그래서 이 시간에는 전문가와 함께 파킨슨병의 증상과 치료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0

최근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대 연구팀은 뇌졸중으로 뇌세포가 손상을 입었을 때 손상 부위를 보상하고 수리해 새로운 연결을 만들 수 있도록 뇌조직에 신호를 보내는 분자를 발견해 뇌졸중 재활치료에 새로운 돌파구를 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1698

국내 연구진이 간단한 혈액 검사만으로도 알츠하이머 치매의 진행 상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습니다.

2772

1년 중 가장 날씨가 좋아야 할 가을에 때아닌 미세먼지가 연일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특히 오염물질이 빠져나가지 못하고 계속 축적되면서 그 위험성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습니다.

2870

카라스코 박사는 사망한 치매 환자 11명을 부검한 결과 뇌 조직과 혈액에서 여러 종류의 진균 세포와 진균 물질들이 검출된 반면, 일반 사망자 10명의 뇌에서는 진균의 흔적이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2747

한 주간 가장 뜨거웠던 과학 이슈를 정리해보는 '사이언스 핫 이슈' 시간입니다.

2039

치매는 조기 발견과 치료가 중요합니다. 이를 위해서는 치매로 가기 전 단계인 경도인지장애를 최대한 빨리 발견해야 합니다.

1949

기억을 점점 잃어버려 머릿속의 지우개로 불리는 병, 치매. 치매는 다양한 원인으로 뇌가 손상돼 기억력과 언어능력, 판단력, 시공간 파악 능력 등 여러 영역의 뇌 기능이 떨어지는 질환입니다.

2562

후각 세포나 기억력을 담당하는 세포가 변연계라는 시스템에 연결돼 있어요. 그래서 후각이 떨어지면 기억력도 같이 떨어지는 경우가 많고요. 또 유일하게 후각 세포가 뇌에 있는 세포 중에서 바깥에 나와 있는 뇌세포입니다.

3333

미 플로리다대학 의대 김성훈 연구팀은 뇌의 스트레스 반응이 치매의 주범으로 알려진 베타 아밀로이드 단백질을 늘린다는 점을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스트레스를 받으면 뇌에서 스트레스에 관여하는 특정 호르몬이 분비되고, 이 호르몬이 베타 아밀로이드 생산을 늘린다고 연구팀은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