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상위 혈액줄기 세포

2372

보건복지부와 미래창조과학부는 국내 연구진이 세계 최초로 최상위 혈액줄기 세포 선별법을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김효수 교수팀이 골수에 있는 혈액줄기 세포 가운데 가장 젊고 분화 재생 능력이 뛰어난 최상위 혈액줄기 세포를 마음대로 깨우고 재울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