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염병

0

갑작스럽게 시작된 코로나 대유행, 남극 연구원들의 복지를 빼앗다 2020년 초, 남극에 있는 미국의 극지 연구 기지 McMurdo Station 연구원들은 노후된 기숙사의 이전을 포함하여 오랫동안 계획되었던 개조 공사를 시작했다. 실제로 기숙사의 여러 시설들은 연구원들이 수십 년간 사용했던 만큼 매우 낙후되어 있었다.

160

백의의 천사 나이팅게일은 그래프를 이용해 수많은 사람들을 살린 일화가 있다. 나이팅게일이 어떻게 비위생적인 의료 기관을 바꿀 수 있었는지 알아본다. ======================================== ※ Full 영상 ▶ https://youtu.be/YslwyvLbsBs ※ YTN사이언스 구독하기 ▶ https://bit.ly/3raTL0t ======================================== #나이팅게일 #그래프 #수학 #전염병 #위생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099&key=202204071637131107 [프로그램 제작 문의] legbiz@ytn.co.kr

256

영상으로 보는 바이러스 감염각종 전염병과 신종 감염병의 주요 원인인 바이러스 바이러스 감염을 보다 쉽고 빠르게 판별하는 방법은? 세포 형광 염색을 통한 감염 현상 관찰에 대해 알아본다. ■ 이준석 /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약리학교실 교수 전) 한국과학기술연구원 분자인식연구센터 선임연구원 국제화학생물학회 교육위원 대한화학회 생명화학분과 운영위원 생화학분자생물학회 운영위원 #바이러스 #감염 #전염병 #감염병 #세포형광염색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0085&s_hcd=&key=202111150904188780

324

파스퇴르는 어렸을 때부터 생물에 관심이 많았고 어른이 된 후에는 쉽게 상하는 포도주를 통해 저온 살균법을 개발했다. 또, 탄저병 등 전염병으로 고통받고 있던 사람들을 위해 백신을 개발하기도 했는데, 파스퇴르는 어떻게 이런 위대한 업적을 남길 수 있었을까? 함께 알아본다. ▶full영상: https://youtu.be/yfgEm84-aag #파스퇴르 #백신 #저온살균법 #백신 #미생물학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099&key=202106171550424901

0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가 발생한 지 1년이 다 되었다. 그동안 이 전염병으로 인해 전 세계 사람들이 큰 고통을 당해왔다. 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었고, 자유롭게 해외여행을 다닐 수도 없게 되었으며, 경제가 어려워져 많은 사람이 직장을 잃었다. 백신이 개발되었다는 소식이 들리고 있지만, 이 전염병이 언제까지 계속될지는 아무도 정확히 알 수 없다.

0

지난겨울 중국 우한시에서 시작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는 전 세계로 확산하여 지금도 인류를 공포에 떨게 하고 있다. 이 감염증으로 인해 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었고, 세계 경제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0

세상은 갑자기 생겨난 정체불명의 존재들로 초토화된다. 바이러스에 감염된 자들이 죽어도 죽지 않는다. 사람들은 이들과 맞서 싸워야 한다. 전투는 세계로 번졌다. 세계대전 ‘Z’가 되는 시점이다.

0

바이러스가 확산된 지 6개월이 지난 지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에 대한 공포가 전 세계에 확산되고 있다. 26일 현재 코로나19 전 세계 확진자 수가 1600만 명이 넘었다. 사망자는 65만 명에 육박하고 있다. 미국은 나흘 연속 매일 사망자 수가 1000명이 넘었다.

0

2007년 퓰리처상을 수상한 코맥 매카시(Cormac McCarthy)의 소설 ‘로드(문학동네 펴냄)’는 폐허로 변해버린 세계에서 생존을 위해 길을 떠난 한 남자와 소년의 이야기다. ‘로드(The Road)’는 소설의 제목 그대로 모든 일이 ‘길(road)’ 위에서 시작해서 ‘길(road)’에서 끝이 난다. 이들은 남쪽으로 이동한다. 남쪽은 안전하다고 생각되는 공간이다. 하지만 그들이 남쪽으로 가는 길은 멀고 험난하기만 하다.

0

고요한 새벽 한강에는 뼈와 살가죽만 남은 참혹한 몰골의 시체들이 떠올랐다. 정체를 알 수 없는 일이었다. 사람들이 스스로 물속에 뛰어들어 죽는 기이한 일이 계속되자 국가는 재난사태를 선포하고 ‘변종 감염증 주의보’를 내린다. 지난 2012년 개봉된 박정우 감독의 영화 ‘연가시(Deranged)’는 숙주인 곤충의 몸을 조종해서 자살로 이끄는 생물 ‘연가시’에게 인간이 감염된다면 어떤 일이 벌어질지를 상상해 만들어진 영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