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

469

탄소 나노튜브 여러 개를 지름 10~100나노미터(nm) 정도로 포개어 놓은 소재이다. 열이나 전기가 통하는 성질이 좋고 길게 늘어나는데다 단단해 전기, 화학, 기계 분야에서 쓰임새가 많다.

1007

전기 장난을 쳤는데, 감전의 짜릿함을 사람들이 즐겼어요. 그래서 어떤 게 있었냐면 짜릿한 키스를 위한 장치가 있었는데, 그건 빠르게 회전하는 유황 공에 손을 얹고 있으면 정전기가 생기거든요. 그 상태에서 상대방과 입을 맞추면 짜릿한 느낌과 함께 때로는 진짜로 전기가 튀는….

857

[환경 살리GO] 지구온난화의 주범, 화석 연료 사용을 줄이기 위해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그 중에서도 태양광은 이미 우리 생활 전반에 활용되고 있을 만큼 많은 연구와 발전이 이루어지고 있다. 그래서 준비한 오늘의 그린 미션은 바로, 태양광으로 공짜 전기를 잡아라!

880

국내 연구진이 체온으로 전기를 생산할 수 있는 소재를 만드는 데 성공했습니다. 한국화학연구원 조성윤 박사팀은 반도체 소재로 사용되는 ‘흑린’에 금 나노입자를 결합시켜 유연성과 안정성이 뛰어난 열전 소재를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1552

전기 장난을 쳤는데, 감전의 짜릿함을 사람들이 즐겼어요. 그래서 어떤 게 있었냐면 짜릿한 키스를 위한 장치가 있었는데, 그건 빠르게 회전하는 유황 공에 손을 얹고 있으면 정전기가 생기거든요. 그 상태에서 상대방과 입을 맞추면 짜릿한 느낌과 함께 때로는 진짜로 전기가 튀는….

1567

산업 혁명의 토대를 마련한 과학 혁명. 새로운 학문으로 이어진 일류 과학자들의 연구 업적, 전기 화학 분야의 시초와 발전에 대해 들어본다. 서울대학교 화학부 정택동 교수 <전기 화학의 르네상스>

3928

독일의 생화학자. 단백질 구조 해석의 길을 열었으며, J.다이젠호퍼와 R.후버가 분광학적 방법으로 단백질 구조를 밝히는데 성공함으로써 광합성에서만 얻을 수 있는 유기물을 인공적으로 합성할 수 있는 길을 열었다.1988년 다이젠호퍼 및 후버와 함께 노벨화학상을 수상하였다.

1517

고온·고압의 이산화탄소로 터빈을 구동해 전기를 생산하는 발전 기술이 개발됐습니다. 기존 증기 발전보다 발전 효율이 높아 미세먼지와 온실가스를 줄이면서 전기 요금도 낮출 수 있는 미래 기술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0

투명한 태양광 기술이 개발돼 관심을 끌고 있다. 햇빛에서 자외선 및 적외선 등을 모아 광전지에서 전기를 생산하는 이 기술은 빌딩 자동차 전자기기 등의 표면에서 전기를생산하기 때문에 활용범위가 매우 넓다.

2093

옷이나 몸에 붙이고 다니면서 햇빛을 받아 전기를 만들어내는 기술이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습니다. 햇빛에 의해 달궈진 부분과 그렇지 않은 부분의 온도 차를 이용해 전기를 만드는 원리인데요. 웨어러블 기기를 친환경적으로 작동시킬 수 있는 대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