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0

자동차 업계의 패러다임이 빠르게 바뀌고 있습니다. 자동차 판매량이 3년 연속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전기차의 판매량은 전년 대비 43% 성장한 324만 대의 판매량을 기록해 주목받고 있는데요. 환경 보호에 대한 목소리가 더욱 높아지고 그린뉴딜 정책이 확산되면서 전기차가 내연기관차를 대신할 차세대 이동수단으로 떠오르고 있는 것입니다. 비로소 전기차의 시대가 도래하는 것일까요?

0

지난 2015년 12월에 맺어진 정부 간 파리기후변화협정은 지구 평균기온 상승 폭을 1750년대의 산업화 이전 대비 섭씨 2도 이내로 유지하고, 1.5도를 넘지 않도록 노력한다는 전 지구적 장기 목표다.

0

중소벤처기업부와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 전기차 충전 서비스 특구’ 실증에 착수했다고 29일 밝혔다. 제주도는 지난해 11월 2차 규제자유특구에 지정돼 이동형 충전 서비스, 충전 인프라 공유 플랫폼, 충전 데이터 기반의 전기차 특화 진단 서비스, 충전 인프라 고도화 등 4개 분야에서 실증 준비를 해왔다.

677

에너지 신산업의 주요 동력으로 각광받고 있는 친환경 전기차! 안전한 전기차 운행을 위해 발로 뛰는 기술자들을 만나본다!

597

현대·기아자동차가 전기차 경쟁력의 핵심으로 꼽히는 충전 속도를 확보를 위해 유럽의 초고속 충전 인프라 구축 전문 업체인 '아이오니티'와 투자·전략적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현대차그룹은 아이오니티의 지분을 기존 투자업체인 BMW와 다임러, 폭스바겐, 포드와 같은 20%를 확보하게 됐습니다.

822

전기차 배터리의 용량을 5배 가까이 높여줄 기술이 개발됐습니다. 경희대·중앙대·호주 울런공대 공동연구팀은 리튬이온 전지에 들어가는 음극 소재로 특이한 구조의 실리콘을 사용했더니 전지 용량이 늘어났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실리콘을 활용해 리튬이온전지를 만들면 기존의 흑연을 활용했을 때보다 한 번에 더 많은 용량을 충전할 수 있지만, 충·방전 시 3배 이상 부풀면서 구조가 붕괴한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936

차세대 자동차로 불리는 전기차나 하이브리드차는 유류 엔진 차량보다 조용하다는 장점이 있는데요, 조용한 게 오히려 문제가 되기도 한다고 합니다. 유럽연합은 이런 차량이 일정 기준 이상 소음을 내도록 의무화했습니다.

737

전기차의 다보스 포럼을 지향하는 국제전기차엑스포가 제주에서 개막됐습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이번 엑스포에서는 2세대 전기자동차 모델이 등장하고 관련 국제회의가 활발히 열리고 있습니다.

947

지난해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하이브리드 등 친환경 차량의 점유율이 급성장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 자료를 보면 지난해 하이브리드와 전기차, 수소전기차 등 친환경 승용차의 국내 판매량은 12만 5천 대로, 1년 전보다 26.2% 증가했습니다.

0

지난 1월 7일 현대자동차는 ‘조용한 택시 (The Quiet Taxi)’라는 영상을 유튜브 (YouTube)에 올렸다. 반응은 뜨거웠다. 해당 영상은 한국어와 영어 2가지 버전으로 공개됐는데, 1월 말 기준으로 1400만을 돌파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