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슐린

0

프레더릭 생어는 남들은 한번도 받기 어려운 노벨상을 두 번이나 받은 천재다. 그는 인슐린 구조 연구를 통해 불과 40세의 젊은 나이에 노벨 화학상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0

바야흐로 하이브리드(hybrid) 전성시대다. 자동차에서부터 전자제품에 이르기까지 이질적인 요소가 서로 섞여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결과물이 등장하고 있다. 이른바 ‘잡종의 힘’이 새로운 대세가 되고 있는 것이다. 그런데 이 같은 하이브리드 유행이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제품을 넘어 질병을 치료하는 약품에까지 활용되고 있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대표적으로는 사람의 인슐린과 청자고둥의 인슐린을 합성한 하이브리드 인슐린(hybrid insulin)을 꼽을 수 있다.

617

당뇨병 치료에 초음파 이용 가능성을 보여주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조지 워싱턴대학 치료 초음파 연구실의 타니아 싱 교수 연구팀은, 초음파로 췌장 베타 세포의 인슐린 생산을 촉진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의학 전문 매체인 메디컬 익스프레스가 보도했습니다.

1051

당뇨병 환자들의 남모를 고통, 바로 매일 맞아야 하는 인슐린 주사입니다. 특히 어린 환자들의 경우는 주사에 대한 공포로 더 큰 고통을 받는데요, 미국 연구팀이 피부에 맞는 대신 알약처럼 먹을 수 있는 인슐린 주사제를 개발했습니다.

0

과학자들이 첨단 기술을 적용해 사람의 세포와 유사한 인공세포를 만들기 시작했다. 20일 ‘사이언스’ 지는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의 생화학자 닐 드바라(Neal Devaraj) 교수 연구팀이 UCSD 연구진과 공동으로 사람의 진핵세포를 대신할 수 있는 합성 진핵세포(synthetic eukaryotic cell)를 만들고 있다고 보도했다.

0

한국연구재단은 경북대 이인규·전재한 교수팀이 미토콘드리아 효소 억제로 제2형 당뇨병을 치료할 수 있는 가능성을 제시했다고 3일 밝혔다. 당뇨병은 발병 원인에 따라 크게 1형과 2형으로 나뉜다. 인슐린이 전혀 분비되지 않아 생기는 게 제1형, 인슐린은 분비되나 다른 복합적인 이유로 인슐린 저항성이 증가하면서 발생하는 게 제2형이다.

0

2018년 여름 제19호 태풍 ‘솔릭’이 필자가 사는 제주도를 할퀴며 지나갔다. 한라산에는 순간 초속 60미터를 넘는 기록적인 강풍이 불었고, 산간 지방에는 1,000mm급 폭우가 쏟아졌다. 곳곳에 정전이 일어났고 제주와 육지를 이어주는 하늘길과 바닷길도 끊겼다. 제주도는 글자 그대로 절해고도(絶海孤島)의 존재, 육지와 동떨어진 뭍, ‘섬’이 되었다.

2795

휴가철을 맞아 무더위가 계속되면서 더위에 취약한 당뇨 환자들은 자주 혈당을 확인하고 샌들과 과일, 주스를 삼가는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당뇨 환자는 발에 합병증이 많이 생기는 만큼, 맨발로 샌들이나 슬리퍼는 피하고, 외출에서 돌아와선 발을 살펴보고 물집이나 상처가 있는지, 색깔은 어떤지 관찰하고 관리하는 게 좋습니다.

1251

당뇨병은 우리나라 성인의 10% 정도인 약 400만 명이 앓고 있는 질환입니다. 인슐린을 분비하는 췌장의 기능 저하가 당뇨병 원인 가운데 하나인데, 한국인은 췌장이 서양인보다 작아 당뇨병에 더 잘 걸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0

똑같은 개미인데도 불구하고 어떻게 한 개체는 여왕개미로, 또다른 개체는 일개미로 ‘신분’이 구분되는 것일까. 일개미들은 부지런하게 일을 해서 신분이 상승되는 사회이동성은 거의 없다. 많은 개미 종들의 구성원은 엄격한 계급사회에서 주어진 역할을 고수한다. 여왕개미는 알을 낳고 일개미는 새끼 양육을 포함해 온갖 뒤치닥거리를 다 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