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0

사건·사고가 일어난 현장, 특히 범죄 현장에는 하얀 방호복을 입은 사람들이 분주하게 움직인다. 현장에 남은 흔적 증거를 수집하기 위해서다. 물적 증거 수집은 수사 방법의 과학화, 즉 과학수사의 첫걸음이기 때문이다.

0

우리나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COVID-19) 감염자 확산을 조기에 저지할 수 있었던 방역 요인은 대규모 선제검사(Test)와 신속한 역학추적(Trace), 감염자와 접촉자를 조기에 격리해 치료(Treat)한 ‘3T’ 정책 덕분이다. 이는 앞으로도 이러한 신종 바이러스의 확산을 막는데 국가의 과학 및 의료기술과 정보통신기술(ICT) 역량이라는 것을 의미한다. 특히 우리나라의 발전된 정보통신기술(ICT) 역량이 코로나19에서 빛을 발한 부문은 ‘신속한 역학추적(Trace)’이다.

0

‘코로나19 팬데믹은 인류의 삶을 바꿔놓을 것이다.’ ‘2020년 여름 기온은 평년보다 매우 높을 것이다.’ ‘이 상품이 소비자의 성향에 더 적합할 것이다.’ 도저히 같은 맥락으로 읽을 수 없는 문장들의 나열이다. 그러나 누군가는 이 문장들이 매우 정교하고도 논리적인 과정의 결과라는 것을 포착하고, 우리 삶에 미치게 될 영향을 예측한다. ‘수학적 언어’를 통해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진 누군가라면 말이다. 선형적 맥락도 없고, 모든 것이 불확실한 시대, 그래서 의심의 여지없이 박형주 아주대학교 총장을 만났다.

0

건축‧인테리어 회사인 젠슬러(Gensler)는 최근 새로운 앱을 선보였다. 책상 등 사무용 가구를 사회적 거리두기 기준에 맞게 배치할 수 있는 것을 돕는 내용을 담고 있는데 기업 등으로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0

인간보다 더 인간처럼 생각하고 행동하는 인공지능 시대의 등장이 현실이 되었다. 인공지능 작가와 인공지능 화가가 만들어낸 생성물을 인간이 만들어낸 창작물과 동일한 수준의 저작물로 보호할 수 있는지, 보호한다면 누구를 저작자로 볼 것인지에 관하여 법적 여러 논의가 있으나, 인공지능 생성물을 저작물로 인정하는 것은 ‘저작물은 인간이 만들어낸 것’이라는 그 법체계의 근간을 흔드는 일인지라 어느 누구도 선뜻 법적 판단을 내리지 못한 것도 사실이다.

0

“강을 건너기 위해 수영의 모든 자세를 익힐 필요는 없습니다. 일단 먼저 물에 들어가고 손발을 휘저으면서 개선할 부분을 찾는 것이 중요하지요. 코로나19 이후 향후 의료현장이 나아갈 바도 마찬가지입니다.” 이언 가천대학교 의과대학교수는 대한민국 의료 혁신의 산증인이다. 이미 2000년대 초반 기획실 업무를 담당하며 병원 업무 전산화에 앞장서고, 얼마 전에는 AI 의사로 불리는 ‘닥터 왓슨(IBM 왓슨 포 온콜로지)’ 국내 도입을 주도하는 등 의료 현장 선진화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현재는 가천대 길병원에서 인공지능병원 추진단장으로 재직 중이다.

0

시력검사표는 다수의 크고 작은 C모양의 고리로 구성돼 있다. 란돌트 고리(Landolt ring)라고 하는데 1909년 유럽국제안과학회에서 인정한 방식이다. 고리 일부의 잘린 데가 있어 그곳을 얼마나 식별할 수 있는지에 따라 시력이 결정된다.

0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언택트 시대가 열리면서 ‘원격진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정부는 최근 경증 만성질환자를 중심으로 비대면 진료를 허용하고, 취약 고령층을 대상으로 사물인터넷과 인공지능을 통해 맥박과 혈당을 감지하는 통합돌범시범사업도 2022년까지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0

인공지능(AI)이 셀카 사진만으로 사람들의 성격을 유추할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한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러시아 고등경제대학(HSE) 및 개방형 인문경제대학의 연구진은 러시아-영국의 스타트업인 ‘베스트핏미(BestFitMe)’와 팀을 이뤄 얼굴 사진을 바탕으로 성격 판단을 할 수 있는 인공신경망을 캐스케이드로 훈련시켰다.

0

인간보다 인간적인 ‘인간의 피조물’ 그리고 그보다 ‘비인간적인 인간’. 고전 프랑켄슈타인에서부터 이어지는 SF 콘텐츠의 유서 깊은 단골 소재다. 유전자 편집 아기가 뉴스를 장식하고 인공지능(AI)이 점차 인간의 영역에 들어오는 지금 이 순간, 이런 역설적인 대비는 우리에게 많은 생각을 가지게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