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0

요즘 인공지능은 우리 생활 곳곳에 사용되고 있다. 심지어 신문의 웬만한 스포츠 기사는 인공지능이 작성한다고 한다. 앞으로 우리 생활에서 인공지능의 역할이 더욱 확대되어 미래에는 인공지능 없이는 살 수 없는 세상이 될 것이다. 그런데 인공지능은 인간 지능이 할 수 있는 일을 컴퓨터 프로그램으로 실현한 것에 불과하다. 컴퓨터는 전류가 흐르는 ‘켜짐’과 전류가 흐르지 않는 ‘꺼짐’ 신호만을 알아챌 수 있는데, 켜짐을 1로, 꺼짐을 ‘0’으로 표현한다. 그런데 어떻게 0과 1만 아는 컴퓨터가 인공지능이 될 수 있을까?

13

인공지능을 기반으로 운동하는 사람의 유효한 특징을 분석해 재활운동자의 운동을 더 효과적으로 돕는 근육 재활 운동 웨어러블 기기가 개발되었다고 한다. 함께 어떤 원리로 재활 운동을 돕는 것인지 알아본다. ▶full영상: https://youtu.be/xP4kVqk-M1U #웨어러블 #재활운동 #인공지능 #과학기술 #운동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213&key=202106101612527225

0

복잡한 형상을 가진 표면의 초미세 불량 여부를 자동으로 인식할 수 있는 인공지능 기술을 국내 연구진이 개발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재료연구원(KIMS, 이하 재료연)은 재료 인공지능·빅데이터연구실 강성훈 박사 연구팀이 인공지능(AI)을 활용해 이같은 기술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연구팀이 개발한 인공신경망(인공지능의 한 종류)은 불량의 특징을 자동으로 학습한 다음 초미세 불량까지 정확하게 검출해낸다.

0

오늘은 무슨 옷을 입을까. 많은 사람들이 아침마다 흔히 하는 고민일 것이다. 의복은 외부 환경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기능을 할 뿐만 아니라 자신의 개성을 표현하는 수단이다. 그래서 의복 선택의 기준은 매우 주관적이고, 복잡하다. 계절, 날씨, 습도 등 환경 요인, 라이프 스타일, 트렌드, 개인의 체형과 취향, 활동 목적 등 개인적 요인 등이 바로 그것이다.

0

알파고와 이세돌의 대국이 전 세계를 떠들썩하게 만들고 있다. 이세돌의 패배 소식으로 인간들은 멀게만 느껴졌던 인공지능이 현실로 다가왔음을 느끼고 인공지능이 인간을 뛰어넘는 미래를 상상하며 불안해 하고 있다.

0

코로나로부터 1년, 사회적 거리두기를 포함한 국가 방역 정책은 국민 삶 속에 깊숙이 자리 잡았다. 오르락 내리락하는 일일 확진자 수를 지켜보며, 의료진과 방역 당국은 오늘도 최선의 대응책에 고심하고 있을 것이다. 바이러스에 대한 최신 정보와 함께 시민들의 건강, 나이, 이동 경로에 이르기까지 정책 수립에 필요한 각종 정보는 날마다 생성, 갱신된다. 그 누구보다 이를 바쁘게 지켜보고 있는 사람, 아니 사물이 있다.

0

빅데이터 시대는 딥러닝(DeepLeagning)을 재조망 받게 했다. 딥러닝 관련 연구 논문은 1958년 퍼셉트론(Perceptron)이라는 논문을 통해 처음으로 등장했다. 하지만 당시 기술적인 한계로 응용 단계로까지 발전시키지는 못했다. 그러다 빅데이터의 등장 시점에서야 딥러닝이 여러 분야에 활용되기 시작했다.

0

“2040년은 ‘인공지능’이 ‘인간지능’을 능가하는 시대다. 지금부터 인공지능에 대한 소양을 쌓아나가지 않으면, 그때 우리는 다른 국가가 구축한 인공지능의 지배를 받을 수밖에 없다.”

0

대한민국 축산업이 인공지능으로 바뀌고 있다! 1차 산업과 4차 산업의 환성적인 조화 속에 성장하는 축산업의 이야기를 한국축산데이터 경노겸 대표에게서 들어보세요! 농장에 쌓인 데이터를 활용해 생애주기를 관리받는 팜스플랜! 정말 놀라운 반전입니다!

최근 글

인기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