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가스

258

반도체 공정에서 나오는 유해가스가 진공펌프나 배관을 막는다. 그래서 막힌 배관 때문에 공정이 멈추는 경우도 잦고, 청소를 위해 배관을 열 때 화재가 생기는 일도 있었다고 한다. 그러나 송영훈 박사의 플라스마 기술로 더 이상 배관이 막히지 않는다. ======================================== ※ Full 영상 ▶ https://youtu.be/vtsxKFWlXiw ※ YTN사이언스 구독하기 ▶ https://bit.ly/3raTL0t ======================================== #플라스마 #반도체공정 #유해가스 #배관 #YTN사이언스 배관을 막는 유해가스를 처리하는 진공 플라스마 / YTN 사이언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394&key=202205161637291753 [프로그램 제작 문의] legbiz@ytn.co.kr

0

방위사업청 주최로 지난 21일 코엑스에서 열린 ‘2017 국방과학기술대제전’은 국내·외 민간기술과 국방기술의 융합을 통하여 국방과학기술과 관련한 최신 기술을 평가하여 상호 교류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1248

황사에 미세먼지 때문에 운전하는 분들 창문 열기 꺼려지시죠? 외부에서 들어오는 오염된 공기를 막아주는 필터가 차 안에 있지만 그 효과가 미미하다는데요. 국내 연구진이 유해가스는 물론 미세먼지도 잡는 차량용 필터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1849

화재현장의 연기, 연탄가스, 배기가스 속에는 일산화탄소라는 유독물질이 들어있는데요. 중독될 경우 어지럼증, 경련 등을 일으키고 심하면 사망에 이를 만큼 인체에 유해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런데 국내 연구진이 일산화탄소로 외상성 뇌 손상을 치료하는 방법을 개발했습니다.

1406

새 건축 자재 등에서 나온 유해 가스 때문에 두통이나 아토피 피부염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새집증후군'이라고 하죠. 특히 아이가 있는 가정에서 더 골칫거린데요. 국내 연구진이 유해가스가 집 안에 매우 적은 양만 있어도 손쉽게 감지하는 기술을 개발했습니다.

1332

국내 연구진이 불산 가스나 염산과 같은 유해 가스의 유출 여부를 기존보다 10배 빠르게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검지기기를 개발했습니다. 성균관대 유해물질 검지 사업단은 연구 성과 발표회를 열고, 유해 가스 감지 필름형 센서와 경보 시스템 등을 소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