웨어러블

774

몸에 착용하거나 부착해서 사용하는 웨어러블 기기의 기술 경쟁이 나날이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국내 연구진이 마치 프린트 하듯 출력하는 방식으로, 신체 어디든 붙일 수 있는 웨어러블 기기 소재를 개발했습니다.

515

인기가 식고 있는 스마트워치보다 건강 측정기가, 웨어러블의 새로운 대세 상품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독일의 시장 조사 기관, GfK는 '테크 트렌드 2017' 보고서를 통해 건강 측정기가 스마트워치를 제치고 웨어러블 시장의 대세가 됐다고 분석했습니다.

0

국내 연구진이 '꿈의 신소재' 그래핀으로 열 에너지를 전기 에너지로 바꾸는 열전(熱電, thermoelectric) 소재를 만들었다.

1063

한국 전자통신연구원과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공동 연구팀은 얇은 고체 막이 다른 물체에 달라붙는 현상인 '젖음 현상'을 이용해 생체 표면에 잘 달라붙을 수 있는 패치를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0

캄테크란 ‘조용하다’는 의미의 Calm과 ‘기술’을 뜻하는 Technology의 합성어다. 신조어 사전을 찾아보면 ‘일상 생활환경에 센서와 컴퓨터, 네트워크 장비 등을 보이지 않게 탑재한 채 이를 활용하여 사람들이 인지하지 못한 상태에서 각종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 받도록

577

농촌에서 노인이 모는 농기계에 센서를 붙여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등 스마트 기기를 활용한 정부 시범 사업이 시행됩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안동시와 전주시, 포천시 등과 함께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스마트 디바이스 활용 국민생활 불편해소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834

아이들이 좋아하는 장난감 점토가 고감도 센서로 변신했습니다. 점토에 '그래핀'이란 물질을 더했더니 맥박과 혈압을 동시에 잴 수 있는 새로운 기능이 생긴 건데요.

0

사람의 피부처럼 유연한 트랜지스터(반도체 소자)가 미국 스탠퍼드대와 삼성전자 연구진에 의해 개발돼 웨어러블 전자기기의 상용화가 가속화할 전망이다.

0

세계의 눈이 최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 쏠리고 있다.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올해 IT의 흐름을 보여주는 'CES(소비자가전전시회) 2017'이 열리기 때문. ‘BBC'는 2일 특집기사를 통해 50번째로 열리는 CES를 조명했다. 전시장에서 주목해야할 부분은 스타트업 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