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0

봄기운이 완연해지면서 운동을 하는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다. 지난해에 코로나19의 급 확산세와 긴 겨울을 견딘 사람들은 특히 걷기, 뛰기, 등산, 사이클 등의 외부 운동을 통해 봄을 만끽하는 것으로 보인다.

0

‘누우면 죽고 걸으면 산다’는 말이 있다. 몸을 움직이는 것이 그만큼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격언이다. 최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세계심장학회(WCC)와 2019 유럽심장학회(ESC) 통합 학술대회에서는 20년 동안 주로 앉아서 생활하는 좌식 위주의 생활(sedentary lifestyle)을 하면 육체적으로 활동적인 생활을 하는 것보다 조기 사망 위험이 두 배나 높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0

새해가 되면 여러 가지 장밋빛 계획을 세운다. 그 중에는 운동계획도 들어간다. 비싼 월회비를 내고 피트니스센터에 등록하지만 지나다 보면 이런저런 일로 실제 운동일수는 의욕만큼 많지 않다.

1055

기록적인 폭염이 계속되면서 평소 운동을 즐기는 분들의 고민도 큽니다. 프로 선수들도 지치고 힘들긴 마찬가지인데요. 슬기롭게 이겨내는 법, 무엇이 있을까요?

0

미국 신경학회는 최근 의사들을 위한 새로운 진료 지침을 정하고, 가벼운 인지기능 장애(MCI) 환자들의 기억력과 사고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매주 두 번 운동하라는 처방을 내리도록 권고했다.

1547

캐나다 웨스턴대학 연구팀이 실험 참여자들에게 의자에 앉아 10분간 잡지를 읽거나 실내자전거로 10분간 운동을 하도록 한 뒤 뇌 기능 변화를 측정한 결과, 운동을 한 사람들의 인지능력이 14% 정도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0

세계보건기구(WHO)의 최신 발표에 의하면 전 세계적으로 비만으로 분류된 성인의 숫자는 1975년 1억명에서 지난해엔 6억7100만명으로 늘어났다. 41년 만에 6.7배나 증가한 것이다. 어린이와 청소년의 경우는 더 심각하다.

1980

미국 밴더빌트대 연구팀은 노인 31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심장이 1분간 내보내는 혈액량이 줄어들수록 기억을 담당하는 측두엽으로 가는 혈류량도 줄어 결국, 뇌 기능이 저하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4003

『비주얼 물리』에서는 중·고등학교 물리 과목의 내용을 5개 분야, 즉 ‘힘과 운동, 파동, 전기와 자기, 열, 원자’로 나누었다. 그리고 다시 71개의 세부 항목으로 나누어 핵심 원리를 간결한 글로 설명한다.

0

심장 건강과 사망 관련 측면에서 보면 어떤 운동이든, 심지어 업무를 보기 위해 움직이거나 가사 일을 하는 것도 일정 시간 지속적으로 한다면 건강에 긍정적인 효과를 나타낸다는 연구가 나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