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난화

1424

카이스트 우성일, 김형준 교수 공동 연구팀은 금이나 은보다 저렴한 아연을 활용해 이산화탄소를 연료의 재료로 쓰일 수 있는 일산화탄소와 수소로 동시에 변환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

1289

한반도뿐 아니라 지구촌 곳곳이 살인적인 폭염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지구 온난화에 슈퍼 엘니뇨가 소멸하는 과정에서 나타난 현상으로 보입니다.

0

7~8일 이틀간 전북대학에서 열린 석유화학강좌에서 임승순 석좌 교수는 바이오플라스틱은 이제 선택이 아니라 필수라고 강조했다.

685

온난화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제주권역 해양생태계도 급변하고 있습니다. 제주해역에서 열대성 남조류와 용암 해수를 이용해 다목적 미래자원을 개발하는 연구가 새롭게 시도되고 있습니다.

1196

우리나라 대표 침엽수들이 고온과 가뭄, 해충 등 삼중고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온난화로 인한 기후변화가 원인인데, 침엽수림을 지킬 방법 마련이 시급합니다.

1667

식목일을 맞아 곳곳에서 나무 심기 행사가 열리는데요. 온난화에 한반도 기후가 바뀌면서 식목일보다는 3월 중순이 나무 심기에 가장 좋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1431

온난화로 식목일 평균 기온이 크게 올라 나무를 심기에는 적합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서 전국 주요 도시의 일 평균 기온을 조사한 결과 식목일이 제정된 1940년대에는 제주도를 제외한 대부분 지역이 10도를 밑돌았지만, 1970년대 이후에는 10도를 1~3도나 웃돌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1521

온난화의 영향으로 지난 40년 동안 한반도 봄꽃 개화가 최대 16일이나 빨라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립산림과학원은 1999년부터 2015년까지 17년간 14개 수종의 개화 시기를 1968년부터 1975년까지 40년 전과 비교한 결과 봄꽃 개화 시기가 평균 6일, 최대 16일가량 빨라졌다고 밝혔습니다.

2456

일반적으로 온도가 올라가면 식물이 잘 자라다가 일정 온도 이상에서는 오히려 생장이 안 좋아지는데, 현재 우리나라의 기온 상승은 활엽수에만 긍정적인 영향을 줘 침엽수림 분포가 줄어들 가능성이 있다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