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난화

0

온난화로 극지방에 쌓여있는 많은 독소가 풀려날 것이 예상된다. 2100년까지 북극 빙하의 70%가 사라질 전망이고, 해수면 상승 이외에도 영구 동토층이 해빙되면서 그 속에 갇혀있던 독소와 질병이 함께 배출되고 있다.

0

최근 전 세계적으로 ‘붉은불개미’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원래 남미 지역에 서식하다가 미국, 호주, 아시아권 국가로 확산하였고, 국내에서는 2017년 최초로 발견된 이후 관계 당국이 방제에 나섰으나 계속 유입되고 있다.

0

미국 남부 해안이 죽어가고 있다. 미시시피강 하구 근처의 바다는 매년 ‘데드 존(죽음의 해역)’이라는 산소 결핍 상태가 되지만, 올해에는 관측 사상 최대 규모에 근접할 것으로 우려된다.

463

올겨울도 춥기는 했지만, 예년보다 심하지는 않았죠? 실제 서울의 경우 최저 기온이 -12도 이하로 떨어지는 한파일 수가 지난해 12일에서 올해 하루로 급감했습니다.

523

언제 김장을 하면 가장 맛있는 김장 김치를 먹을 수 있을까요? 김장 적기는 온도에 가장 큰 영향을 받는데요. 보통 일 평균기온이 4℃ 이하로 떨어지고 일 최저기온이 0℃ 이하로 유지될 때 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합니다. 이보다 기온이 높으면 김치가 빨리 익고, 기온이 너무 낮으면 배추나 무가 얼어 제맛을 내기 어렵기 때문인데요.

781

구상나무는 지리산과 한라산 등 국내에만 자생하는 희귀종입니다. 그런데 최근 몇 년 사이 온난화 영향으로 집단고사가 빠르게 진행돼 대책이 시급합니다.

468

아직 4월 봄인데, 날씨는 마치 여름 같습니다. 30도를 넘는 고온에 이어 제주도에는 최고 40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5월에도 더위가 예년보다 일찍 찾아온다고 합니다.

0

북극해는 매년 가을마다 안정적으로 얼었다. 그런데 이제 그 시절이 끝났다는 분석이 나왔다. 지난 12일 미국해양대기관리청(NOAA)은 최신 연례 ‘북극 리포트 카드’ 보고서를 발표하면서, 지난 1500년 동안을 기준으로 할 때 2000년 이후 북극 해빙(海氷)의 녹는 속도가 가장 빠른 것으로...

0

과학기술 전문 매체인 피스오알지(phys.org)의 보도에 따르면 온난화 현상이 오히려 농작물의 곡물 생산량을 떨어뜨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매체는 대한민국의 과학자들이 공동으로 이 같은 사실을 밝혀냈다고 보도하면서, 먹거리가 부족해져 기아에 허덕일 수 있는 후손들을 위해서라도 온난화의 속도를 늦춰야 한다고...

0

지구 곳곳에 열파로 몸살을 앓고 있는 가운데 이전에 볼 수 없었던 갖가지 기현상이 나타나 고 있다. 13일 ‘와이어드’ 지에 따르면 지난달 미국 애리조나 주 피닉스에서는 온도가 너무 올라가 많은 사람들이 수십 편의 항공 예약을 취소해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