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혈관질환

1484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고지방 다이어트와 관련해 5개 의학지가 공동으로 성명을 내고 위험성을 경고했습니다. 고지방 다이어트가 효과는 낮고 오히려 실혈관질환 위험을 높여 건강을 해치는 만큼 균형 잡힌 식단을 택해야 한다는 겁니다.

1159

미국 존스 홉킨스 의대 연구팀이 2천 700여 명을 10년간 추적한 결과, 보충제를 섭취한 그룹이 음식으로 칼슘을 섭취한 그룹보다 심근경색 등 심혈관 질환에 걸린 비율이22%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1630

건강한 사람이라도 근육량이 적으면 심혈관질환에 걸릴 위험이 2배 이상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1662

편두통이 있는 여성은 심근경색과 뇌졸중 등 심혈관질환이 나타날 위험이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0

미국 메린랜드의대 연구진이 3590명을 대상으로 20여년 동안의 자료를 분석한 바에 따르면 ‘나쁜 콜레스테롤’로 알려진 LDL과 중성지방이 정상 수치 안에 있지 않으면 HDL이 아무리 높아도 심장병 예방효과가 없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220

한파로 인해 기온이 크게 떨어졌는데요, 우리 몸이 갑작스럽게 추위에 노출되면, 혈관이 좁아져서 뇌졸중이나 심근경색 등 급성 혈관질환의 발생률이 높아지게 됩니다.

2348

피부가 건조하면 환경적인 요인에 의해 피부의 방어기능이 떨어지니까 원치 않는 면역반응이 발생하는 확률이 굉장히 높아집니다. 그래서 피부 건조가 (건선의) 악화요인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2623

미디어와 관련된 과학 소식을 살펴보고 언론의 과학보도 내용을 비평해보는 '이슈 앤 미디어' 시간입니다. 콜레스테롤의 정체와 언론보도의 문제점을 이번 시간에 알아보겠습니다.

1115

우리나라 국민 3명 가운데 1명은 아침 식사를 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아침 식사를 거르면 두뇌 회전에 필요한 에너지가 부족해서 집중력이 떨어지고, 심하면 두통이 생기기도 하는데요.

0

심혈관 질환과 당뇨병을 동시에 가지고 있으면, 이 중 한가지 질환을 갖고 있거나 병이 없는 사람에 비해 기대수명이 크게 낮다는 연구 결과를 영국 케임브리지대 연구팀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미국의학협회지에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