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

0

‘코로나19 팬데믹은 인류의 삶을 바꿔놓을 것이다.’ ‘2020년 여름 기온은 평년보다 매우 높을 것이다.’ ‘이 상품이 소비자의 성향에 더 적합할 것이다.’ 도저히 같은 맥락으로 읽을 수 없는 문장들의 나열이다. 그러나 누군가는 이 문장들이 매우 정교하고도 논리적인 과정의 결과라는 것을 포착하고, 우리 삶에 미치게 될 영향을 예측한다. ‘수학적 언어’를 통해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진 누군가라면 말이다. 선형적 맥락도 없고, 모든 것이 불확실한 시대, 그래서 의심의 여지없이 박형주 아주대학교 총장을 만났다.

1059

해당 학년에서 배워야 할 최소한의 학습량을 따라가지 못하는 기초학력 미달 학생이 해마다 늘고 있습니다. 학업성취도 평가로 나타난 결과인데요, 특히 수학은 중고생 모두 비율이 10%를 넘었습니다.

1775

이론과 그 응용 기술을 산업 전반에 활용할 수 있는 수학이다.

0

자연과 생활 속에서 수학의 아름다움을 찾아서 그것을 예술로서 체험해 보는 ‘Math-Art페스티벌’이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국립광주과학관에서 열렸다. ‘수학의 美를 찾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페스티벌은 수학에 담긴 유용성을 보고, 듣고, 체험하며 과학과 인문의 융합에 대한 창의력과 표현력을 기르는 시간이 됐다.

0

최근 영국의 수학자 마이클 아티야 박사(Michael Atiyah) 박사가 수학의 난문제 중 하나인 ‘리만 가설(Riemann Hypothesis)’을 증명했다고 해서 화제가 되었다. 아티야 박사는 수학의 노벨상이라 불리는 필즈 메달과 아벨상을 수상하는 등 많은 업적을 낸 원로 수학자이지만, 올해 90세에 가까운 고령이다 보니 수학계에서는 그다지 신뢰하지 않고 해프닝 정도로 보는 이들이 더 많은 듯하다.

1794

"수학공부법, 실제로 효과가 있을까?" 궁금증을 해결하기 위해 출연한 오늘의 멘토, 뇌인지과학을 전공하는 안영언 씨! "수학공부법, 뇌과학적으로 설명이 된다!" 새로운 개념을 만나 반복학습을 하고 다양한 관점에서 문제 풀이를 고민하는 등 뇌를 활성화시키는 다양한 공부법들!

1125

꿈은 가수! 취미는 노래부르기! 노래에 대한 넘치는 열정을 갖고 있는 초등학교 4학년 김건우 군! 하지만 수학공부 만큼은 열정도 의욕도 없다? 조금만 어려워도 엄마를 찾고 문제는 풀기 싫어 집중도 못하고 게다가, 수학 공부는 중간만 가면 된다는 마음까지! 과거 수학이 좋아 과도한 선행학습까지 원하던 건우가 수학에 대한 흥미가 뚝 떨어진 원인은?

1122

바쁜 부모님을 대신해 동생들을 잘 챙기는 오늘의 주인공, 초등학교 3학년 황초연 양! 게다가 좋아하는 과목도 수학, 학교 성적도 매우 우수! 그런데! 최근 수학공부 시간에 초연이의 행동이 달라졌다? 어려운 문제가 나오면 풀지 않고 넘어가거나 채점에서 틀리면 울어버리는 아이! 이런 초연이 행동의 원인은?

1737

밝고 활기찬 성격의 오늘의 주인공, 초등학교 5학년 양석희 양! 최근 목과 허리가 좋지 않아 다니던 학원을 그만두고 대부분 시간을 집에서 보내고 있는데...하지만, 좋지 않은 자세로 장시간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석희! 게다가 석희의 수학공부 시간은 하루 딱 10분?

1846

매일 아침 스스로 어린이 신문을 읽는 오늘의 주인공, 초등학교 5학년 이태규 군! 게다가 수학을 공부하는 자세도, 집중력도 좋아 보이는데... 하지만! 수학은 보기만 해도 복잡하고 싫다? 4학년 때까지 태규의 공부에 관여했지만 지금은 태규를 위해 한 걸음 뒤로 물러난 엄마! 그러나 여전히 태규의 공부가 신경 쓰이고, 태규도 혼자 하는 학습에 갈피를 잡지 못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