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달

1516

천연기념물인 수달은 멸종위기 야생동물인데요, 이 수달이 울산 전역에서 서식하는 것이 목격됐습니다. 서식지도 대학과 공장, 하천 가리지 않아 울산의 생태계와 어떤 관련이 있는지 주목됩니다.

1009

도시라도 물이 맑고 인간의 영향이 적으면 수달이 살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이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인 수달의 최적 서식지 모형을 파악한 결과입니다. 분석 결과, 수달은 농업 또는 산림 지역에서 주로 살았고 도시 지역에서는 상대적으로 서식 흔적이 적게 관찰됐습니다.

704

매주 다양한 동물의 생태를 알아보고 그 속에 담긴 과학을 찾아보는 시간입니다. 이제 더위도 본격적으로 시작되고 해서 물가로 한 번 가볼까 하는데요, 이번 주 주인공은 수달입니다.

1016

멸종 위기 종으로 전 세계적으로 보호받고 있는 수달! 이 귀한 녀석이 서울 한강에 나타났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무려 43년 만의 등장이라는데.. 수달은 그동안 어디서 어떻게 지내왔던 것일까?

1058

천연기념물이면서 멸종 위기 동물인 수달 한 마리가 한 대학 캠퍼스에 나타났습니다. 수달이 어쩌다 이곳에 살게 됐을까요?

1137

최근 한강에서 수달이 발견됐죠. 수족관에서나 볼 수 있던 멸종위기종 수달이 발견되었다는 소식에 많은 분들이 반가워했는데요. 이 소식을 들으니 한강에는 어떤 생물들이 살았고, 또 돌아오고 있는지 궁금해집니다.

1344

서울에서 자취를 감췄던 멸종위기종 수달이 한강에서 여러 마리 발견됐습니다. 수달 가족이 돌아올 정도로 한강 생태계가 회복됐음을 보여줍니다.

961

국립공원엔 세계적인 희귀종인 큰쥐박쥐를 비롯해 탐방객들의 눈에 잘 띄지 않는 야생 동식물들이 살아가고 있습니다. 무인 센서 카메라 등에 포착된 희귀종들의 숨겨진 매력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습니다.

762

섬진강 하구에 수달과 큰고니 등 모두 996종류의 생물이 사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섬진강 하구 생태계를 정밀하게 조사한 결과, 모두 996종의 생물이 사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