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법사이트

623

정부가 최근 해외 유해사이트의 차단 조치를 강화한 것과 관련해 표현의 자유 침해가 아니라고 밝혔습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불법사이트 차단은 법 규정에 따라 여야 추천 9명으로 구성된 방통위에서 심의·의결한 내용에 한해서만 조치된다면서 이같이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