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저

32

■ 엄태중 / 고등광기술연구소 부소장 대한민국 과학을 이끌어가는 과학자들의 연구와 삶을 들여다보며 그들을 응원하는 브라보 K-SCIENTIST 아흔 다섯 번째 주인공! 엄태중 박사. 20세기 인류의 삶을 바꾼 가장 위대한 발명, 레이저! 그 발명으로부터 60년이 지난 현재, 레이저 기술은 모든 산업 분야에 적용되고 있는 만큼 세계적으로 기술 경쟁이 쟁쟁한데. 대한민국의 엄태중 박사는 이러한 세계 레이저 기술 시장에 도전하고 있다. 현재까지 눈 질환을 가장 정확하게 진단하는 기기인 광결맞음 단층영상기기(OCT). 전 세계적으로 이 기술을 개발하기 많은 연구팀과 기업이 뛰어들었으나 현재 단 3개의 회사만의 이 기술을 독점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엄 박사는 의료영상기기에 안정적으로 레이저 기술을 응용해 사람 망막의 3차원 구조를 실시간 고해상도로 보여주는 데 성공했다. 엄 박사의 광음향 영상 기술을 사용하면 레이저 광원으로 손상되거나 파열된 힘줄이나 인대의 상처 부위를 촬영할 수 있다. 기존의 진단법인 초음파나 자기공명장치(MRI)이 가진 오류를 극복할 수 있게 된 것인데. 이로써 엄 박사는 국내 기술로 독점 시장에 새로운 대안을 제시했다. 레이저 광기술의 원천기술을 확보하는 데 앞장서고 있는 엄 박사 연구팀. 레이저 광원으로 미래 첨단기술을 개발하는 엄태중 박사의 연구 이야기를 들여다보자. #안구질환 #레이저 #망막 #황반변성 #OCT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program/program_view.php?s_mcd=1394&s_hcd=&key=202111230902035503

193

라만 신호를 이용해 분자를 관찰하게 되면 분자마다 다른 고유의 모습을 신호로 표현해준다고 한다. 그러나 증폭한 신호가 일정하지 않아 잘 쓰이지 않았다는데.. 서영덕 박사 연구팀은 빛 에너지를 최대 1조 배까지 증폭시킬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한다. ▶full영상: https://youtu.be/dosgUIqddT0 #광사태#레이저#라만신호#신호증폭#기술개발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394&key=202108051613153573

64

이학주 단장 연구팀은 페인트를 바르거나 타일을 붙이는 스텔스 기술과 달리 메타구조체로 필름을 만들어 레이더 신호를 흡수할 수 있다고 한다. 스텔스가 무엇일까? 함께 알아보자! ▶full영상: https://youtu.be/0TY3tHID_gA #메타구조체 #레이저 #스텔스 #레이더신호 #과학연구 창과 방패의 기술, 스텔스 기술! [#핫클립] / YTN 사이언스 [YTN 사이언스 기사원문] https://science.ytn.co.kr/hotclip/view.php?s_mcd=1394&key=202107291712542869

0

기초과학연구원이 레이저 세기의 신기록을 세웠다. 이로써 레이저 기술은 극한 물리현상 탐구의 이정표라 할 수 있는 제곱센티미터 당 1023 와트 (1023 W/cm2)대로 진입했다.

842

뇌염, 말라리아, 지카 바이러스, 뎅기열의 공통점이 뭘까요? 세계보건기구, WHO에 따르면 모기는 해마다 세계적으로 75만 명의 목숨을 앗아갑니다. 이 해충을 정밀 추적하는 레이저가 개발돼 화제입니다.

0

아폴로 11호가 달에서 돌아온 지 50년이 지났다. 지난 7월 24일, 미항공우주국(NASA) 제트추진연구소(JPL)는 아폴로 우주비행사들이 달 표면에 남겨둔 레이저 실험 장치를 지금도 계속 사용 중이라고 밝혔다.

0

그 동안 블랙홀의 온도가 어느 정도인지 측정하는 일은 불가능하다고 여겨져 왔다. 그러나 최근 과학자들이 실험실에서 음파를 통해 재구성한 블랙홀을 통해 에너지 방출이 일어나고 있는 사실을 확인하고 있으며, 향후 온도 측정도 가능하다고 보고 있다.

0

태양이 빛을 내는 원리인 핵융합은 에너지 문제를 해결할 차세대 미래기술의 하나로 꼽힌다. 우리나라를 비롯해서 유럽 중국 독일 등이 핵융합을 이용한 발전기술 개발에 큰 힘을 쏟고 있다.

1038

복잡한 화학 처리 과정 없이도 그래핀을 제작하는 방법이 제시됐습니다.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과 미 라이스대 공동 연구팀은 레이저로 그래핀을 제작하고, 이를 이용해 다기능성 그래핀 복합체를 만들었다고 밝혔습니다.

908

레이저와 면역세포를 이용해 암세포를 2번 연속 공격하는 새로운 치료 방법이 개발됐습니다. 포스텍 화학과 김원종 교수팀은 빛을 쪼이면 암세포 사멸을 유도하는 광감각제와 인체 내 면역 세포를 활성화하는 면역 증강제로 이뤄진 나노 복합체를 개발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