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0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데이터 없는 사회는 무능한 사회이고, 데이터 없는 과학기술은 종이 호랑이에 가깝다.”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하면서 데이터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데이터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데이터가 없는 사회는 무능한 사회라는 목소리도 나온다.

0

최근 ICT의 트렌드는 ‘경계의 붕괴’와 동시에 ‘경계와의 융복합’이라고 할 수 있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경계가 허물어지고 있다. 오프라인 서비스들이 온라인으로, 온라인 서비스들이 오프라인 사업영역으로 흐르고 있다. 현실과 가상세계와의 경계도 파괴되고 있다. 제조와 서비스의 경계도 무너졌다.

0

유발 하라리의 두번째 책 호모 데우스는 미래의 역사를 예측하는 책이다. 미래에 가장 유망한 산업은 죽음과의 전쟁에서 나온다.

0

지난 5월 6일 ‘이코노미스트’ 지는 특집 기사를 통해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자원으로 으로 데이터(data)를 꼽았다. 데이터의 중요성이 높아지면서 인간 삶에 있어 석유처럼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원자재 역할을 하고 있다는 것.

901

'구글'은 세계적인 IT 기업 중 하나죠. 그런데 구글이 '지구촌 환경 지킴이'로 나섰다고 합니다. 지도 서비스인 '구글 어스' 덕분에 가능한 일이었는데요.

0

"우리 인간의 역사는 데이터의 산물이에요. 인류는 '기록'하고 '업로드'하고 '공유'하면서 발전해왔죠. 데이터의 중요성은 미래에도 마찬가지일 겁니다."

974

한국정보화진흥원은 국내 주요 AI 신생 기업 19곳을 분석한 결과 의료 5곳, 생활 편의 서비스 분야 4곳, 교육 2곳 등으로 의료와 생활 서비스 분야에 집중돼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0

클라우데라(Cloudera)는 오라클, 구글, 야후, 페이스북 등에서 일했던 IT 관련 전문가들이 모여 설립한 컨설팅 회사다. 대용량의 데이터 분석·처리 기술을 기업에 판매하고 있다. 지난 24일 클라우데라는 ‘알투스(Altus)’란 명칭의 플랫폼을 공개했다. 이 플랫폼은 기업들이 방대한 양의 업무를 수행하려 할 때...

1311

휴대전화기를 바꾸거나 새로 살 때, '초기화' 버튼을 눌러 개인정보를 삭제하지만, 전문 업체의 복구 프로그램을 작동하면 대부분 다시 살릴 수 있습니다. 이런 중고 휴대전화기가 대량으로 유통돼 해커 등의 손에 들어가면 개인정보를 활용한 보이스피싱이나 해킹 등 2차 피해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0

카이스트 교육혁신의 중요한 역할을 맡은 이태억 카이스트 교육원장은 "현재의 인공지능은 사람들이 만들어놓은 전문지식을 재빨리 찾아내는 것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최근 글

인기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