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만약 99달러에 달 여행이 가능하다면? 이러한 꿈같은 이야기를 현실로 이루려는 기업이 등장했다. 단, 승객은 사람이 아니라, 사람의 몸에서 추출한 분자 단위 구조물이다.

0

달 탐사의 궁극적인 목표는 무엇일까? 과거 달 탐사는 미국과 소련(현 러시아)이 주도한 냉전시대 속에서 체제 우위를 선전하기 위한 수단으로 활용되었다. 미국이 1969년 아폴로 11호를 발사하고, 닐 암스트롱이 인류 최초로 달에 발을 디뎠으나 이후에 인류가 직접 달에 간 사례는 없다.

0

아폴로 11호가 달에서 돌아온 지 50년이 지났다. 지난 7월 24일, 미항공우주국(NASA) 제트추진연구소(JPL)는 아폴로 우주비행사들이 달 표면에 남겨둔 레이저 실험 장치를 지금도 계속 사용 중이라고 밝혔다.

276

달 표면에 지금까지 추정했던 것보다 더 많은 얼음이 존재할 수 있다는 증거가 발견됐습니다.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학 연구팀은 달 남극의 움푹 들어간 지형인 '크레이터'와 이와 비슷한 환경을 지닌 수성 북극의 크레이터를 비교 분석한 결과 이렇게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0

인도의 두 번째 달 탐사선 ‘찬드라얀 2호(Chandrayaan-2)’가 발사에 성공했다. 2008년 발사한 찬드라얀 1호는 달 궤도를 도는 데 그쳤지만, 찬드라얀 2호는 달 표면에 직접 착륙할 계획이다. 만약 착륙에 성공하면 인도는 구소련, 미국, 중국에 이어 세계 네 번째 달 착륙 국가가 된다.

0

최근 각국의 달 착륙이 잇따르면서 월면에 남겨진 아폴로 탐사선 잔해들을 인류 유산으로 지정하자는 요구가 다시 주목받고 있다. 그러나 우주 공간을 자유롭게 사용하기로 정한 유엔 ‘우주조약’에 위배되므로 주권은 인정하지 않는 대신, 향후 새로운 조약으로 우선권을 부여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0

세상에는 수많은 성공담이 존재한다. 풀리지 않는 난제를 해결해 새로운 연구의 지평을 열고, 세계 기록을 세워 가문의 영광을 드높이는 등 오늘도 누군가는 금자탑을 쌓아올리고 있다.

0

1969년 7월 16일 미국의 우주선 ‘아폴로 11호’의 달 착륙선 이글호가 달에 착륙했다. 닐 암스트롱 선장과 함께 탑승한 우주인 에드윈 올드린은 ‘고요의 바다’를 6시간 반 동안 거닐며 달 표면에 역사적인 발자국을 남기게 된다.

2156

국립과학법인 공동특별기획전 [우주로의 도전] 인류의 새로운 터전, 화성 - 화성에서 사는 미션! 인류 최초의 마션*!

1345

국립과학법인 공동특별기획전 [우주로의 도전] 우주와의 첫만남, 달 착륙, 똑똑! 지구인입니다. MOON 열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