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졸중

1163

사우나를 자주 하면 뇌졸중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영국 브리스톨대학과 핀란드 동부대학 연구팀이 핀란드 동부 지역에 거주하는 53세에서 74세 남녀 천628명을 대상으로 15년 동안 조사한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1140

뇌졸중은 크게 뇌혈관이 막히는 뇌경색과 뇌혈관이 터지는 뇌출혈로 나뉩니다. 원인은 다르지만, 공통점이 있습니다. 빨리 환자를 병원에 옮겨야, 사망을 막고, 장애를 줄일 수 있다는 겁니다. 이른바, 전문의가 말하는 뇌졸중의 '골든타임'은 최소 3시간, 많이 잡아야 6시간입니다.

910

요즘 현대인이 앓고 있는 대표적인 뇌 질환 가운데 하나가 뇌졸중인데요. 뇌졸중 발병 뒤 10년을 지켜봤더니, 10명 가운데 4명 이상이 숨졌고, 또 10명 중 3명은 장애를 안고 살아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611

뇌졸중 환자 100명 가운데 절반에 가까운 45명이 치료를 받다 10년 내 숨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립재활원이 지난 2005년 발병한 뇌졸중 환자 5만여 명을 10년 동안 추적한 결과, 당시 신규환자 4만9천여 명의 44.73%인 2만 2백여 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1636

전 세계 인구의 95% 이상이 오염된 공기를 마시고 산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보도했습니다. 미국 비영리 민간 환경보건단체인 보건영향연구소가 발간한 보고서를 보면 전 세계 인구 95% 이상이 안전하지 않은 공기를 흡입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0

수많은 질병 중에서 뇌와 관련된 질병처럼 치명적인 것은 없다. 뇌는 우리 몸의 중추 신경계에 속해 신체 각 부분을 통솔하고 있어 뇌에 질병에 발생하면 신체 활동에 제약을 받는 것은 물론, 심하면 생명을 잃을 수도 있다.

1491

담배를 피우다가 뇌졸중이나 심근경색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 가운데 절반은 치료 후에도 담배를 끊지 못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1690

뇌졸중은 한번 발생하면 평생 후유증을 가져오는 무서운 질병인데요, 특히 국내 뇌졸중 환자의 80%는 혈관이 막히는 뇌경색 환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런데 국내 연구진이 뇌경색을 치료하는 데 일산화탄소가 효과가 있다는 사실을 밝혀냈습니다.

1362

대상포진 환자는 뇌졸중과 심근경색 등 심장과 뇌혈관계 질환에 걸릴 위험이 더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서울아산병원 연구팀은 대상포진 환자 2만3천여 명을 분석한 결과 이렇게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1677

과체중에 심장 건강이 좋지 않은 사람이 체중 변화가 많으면, 심혈관 질환 발생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