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벨화학상

0

올해 노벨화학상은 크리스퍼 유전자가위를 개발한 두 여성과학자인 제니퍼 다우드나(Jennifer A. Doudna) UC버클리 교수와 에마뉘엘 샤르팡티에(Emmanuelle Charpentier) 막스플랑크연구소 교수에게 돌아갔다. 크리스퍼 유전자가위는 일찍부터 노벨상이 기대되던 분야이기는 하지만, 이번 노벨화학상 역시 몇 가지 살펴볼 만한 특징들이 있다.

0

질병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약물을 투여하거나 외과적 수술을 해야 한다. 그러나 유전자에 문제가 생겼을 경우 별다른 효과를 발휘하지 못한다. 이때 유전자 교정(gene editing)을 가능하게 해주는 것인 유전자가위 기술이다.

867

1. 여러분 사람의 털은 무엇으로 만들어졌는지 궁금하지 않았나요? 매번 미용실에 가기 싫은데, 머리는 금새 텁수룩하기도 하고, 귀찮기도 해요. 그런데 놀라지 마세요. 사람의 털은...

555

올해 노벨 화학상은 리튬이온 배터리를 개발한 세 명의 과학자에게 돌아갔습니다. 물리학상에는 우주 진화의 비밀을 밝힌 과학자들이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1573

아날로그 사이언스 '2018 노벨상 특집' 3화. 노벨화학상

853

올해 노벨화학상은 미국 프랜시스 아널드와 조지 스미스, 영국 그레고리 윈터 경 등 3인이 수상했습니다. 스웨덴 왕립과학원 노벨위원회는 이들 3명의 과학자를 노벨화학상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발표했습니다.

2480

영국의 생화학자. 콘월주에「그린연구재단」을 만들고 박막, 특히 격막에서의 화학반응에 관한 연구를 계속했다. 생명현상의 이해만이 아닌 공업적 응용에 대해서도 깊은 연구를 하여 큰 업적을 남겼다.

2111

독일의 유기화학자. 이산화탄소의 발견 및 그 성질에 관한 연구, 셀레늄 탈수소반응을 이용한 스테로이드의 구조 결정, 딜스알더반응에 의한 디엔합성 등의 업적이 있다. 플라스틱 공업에 크게 공헌하여 K. 알더와 함께 노벨화학상을 수상했다.

1875

독일의 화학자. 아레니우스의 이온설에 실험적 근거를 부여했으며 화학평형 ·반응속도·촉매, 백금 촉매에 의한 암모니아산화의 공업적 방법에 관한 연구로 노벨화학상을 받았다.

0

“천재가 아니면 과학자가 되어서는 안된다는 생각들을 많이 갖고 있는데, 제가 학교 다닐 때 받았던 점수를 본다면 그런 생각들이 편견에 지나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