깃털

0

깃털은 새의 상징이 돼 있지만 새의 조상인 시조새가 출현하기 1억년 전부터 이미 존재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브리스틀대학에 따르면 이 대학 지구과학 부문 마이크 벤튼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은 고생물학과 분자발달 생물학 정보를 분석해 얻은 이런 연구결과를 과학저널 ‘생태 및 진화 흐름(Trends in Ecology & Evolution)’ 최신호에 실었다.

0

중국 북동부의 쥐라기 퇴적물에서 공룡의 비행 기원을 엿볼 수 있는 새로운 단서가 발견됐다. 중국과학원 연구팀은 1억 6300만 년 전 두 발로 걷는 비조류(non-avian) 육식성 공룡 화석에서 공룡의 비행 기원을 특징지을 수 있는 풍부한 진화론적 실험 정보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1250

척추동물 피부의 표피 외층이 케라틴화 되는 현상으로 단순히 각화라고도 하며 털, 깃털, 비늘 등이 각질화의 대표적인 예

1229

체모(體毛)와 두발(頭髮)의 총칭이다. 몸의 털과 머리털의 총칭. 털은 손톱·발톱·뿔과 함께 포유동물의 각질부속기로서, 조류에는 깃털이 있으며 파충류·어류에는 비늘이 있듯이, 포유동물의 공통적인 특징이다. 포유동물 중 고래류는...

1394

공룡 하면 악어, 도마뱀과 같이 거칠거칠한 피부를 떠올리기 마련인데요. 중국지질과학원 연구팀이 최근 호박 속에서 깃털이 달린 공룡의 꼬리를 발견했습니다. 공룡의 진화과정을 밝힐 새로운 단서로 주목받고 있다는데요.

1636

보석으로 쓰이는 광물의 일종인 호박 속에서 깃털로 된 공룡 꼬리의 일부가 발견돼 진화학계의 큰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중국과 캐나다 등 공동 연구팀은 호박 속에 약 9천900만 년 전 미얀마에 살았던 것으로 추정되는 공룡의 꼬리가 들어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1090

날카로운 부리와 깃털을 가진 공룡 화석이 중국에서 발견됐습니다. 영국 에든버러대와 중국 지질과학연구원 연구팀은 약 7천2백만 년 전에 죽은 것으로 추정되는 공룡 화석 '통티안롱 리모수스'를 중국 광저우 공사 현장에서 찾았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