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타임즈 Home > 사이언스 피디아 > 과학기술 50년 과학의 달 > 사이언스타임즈

0

지난 22일부터 2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2018 대한민국 교육기부박람회의 일환으로 ‘대학생 교육기부 아이디어톤 대회’가 열렸다. 결선에 진출한 5개 팀은 합숙을 하면서 교육기부 프로그램 기획을 완성해 나갔고, 마지막 날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최종 승부를 가렸다.

0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바이오 및 뇌공학과 조광현 교수 연구팀이 뇌파 생성과 변조를 담당하는 핵심 신경회로를 규명했다고 14일 밝혔다. 뇌의 다양한 기능은 뉴런(신경세포) 사이의 복잡한 상호작용을 통해 이뤄진다.

0

학술지 ‘네이처’ 3월 8일자에는 중국에서 개발 중인 거대 공기청정기를 다룬 기사가 실렸다. 집안처럼 폐쇄된 공간의 미세먼지를 걸러내는 장치가 아니라 도심에 설치해 대기에 퍼져 있는 미세먼지를 걸러내는 공기청정기다. 건물 내 공간과 비교하면 사실상 무한한 공간에서 이게 가능한 얘기일까.

0

중장기적 시각에서 과학기술을 발전시키기 위한 종합계획은 과학기술 정책의 기본적인 틀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매우 중요하다. 우리 역사에서 과학기술의 발전과 진흥을 위해 중장기적 종합계획이 수립되고 국가 정책으로 시행된 것은 1960년대에 들어와 처음 시작됐다.

0

우리나라 화학의 기초를 놓은 이태규 박사는 사망하는 날에도 연구실에 나와 제자의 앞날을 열어주던 스승이었다. 개인과 국가의 고난을 딛고 일어서고, 오로지 연구에 정진한 이 박사의 자세는 후배 과학자들의 귀감이 된다.

0

카이스트(KAIST)는 우리나라 이공계 대학원 교육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키는데 가장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했다고 많은 사람들이 평가한다. 1969년 초 미국 리처드 닉슨 대통령 시절, 존 한나(John A. Hannah) 미시건주립대 총장은 국무성 국제개발처(USAID)처장으로 부임했다.

981

1967년 과학기술처의 설립은 한국 과학기술사에 새로운 한 획을 긋는 전환점이 됐다. 한국 역사상 처음으로 국가가 과학기술 정책을 펴기 위한 독립된 중앙행정부처를 갖게 된 것이다.

964

한국과학기술연구소(KIST)가 이룩한 업적 가운데 빼놓을 수 없는 게 해외 과학기술자의 유치 사업이다. 해외 과학자의 영입으로 연구 체계를 갖춘 KIST가 안착하면서 1970년대에 들어 해외의 한국 과학기술자들이 귀국하기 시작했고, 그 경향은 1980년대 들어와 더욱 강화되었다.

836

1966년 2월 최초의 정부출연연구소로 설립된 KIST는 이제 반세기를 넘어 미래를 바라보는 한국의 대표적인 종합 과학기술연구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설립 당시 KIST는 과거의 국내 연구소들과 비교할 수 없을 만큼 규모가 크고 분야가 방대한 종합연구소였다.

1056

1966년 2월 한국 최초의 현대적 종합과학기술연구소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이 문을 열었다. 일제 탄압으로 과학기술 불모지였던 우리나라에 연구소 다운 연구소가 처음 등장해 국민들 사이에 '과학기술 붐'을 일으키는 계기를 마련했다. 같은 해 9월에는 과학기술 학술단체와 연구기관들로 구성된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이하 과총) 가 창립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