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커뮤니케이션/문헌정보

1

인공지능의 발전과 자동화시스템으로 인해 2030년까지 최대 8억 개의 일자리가 사라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지난 16일에 있었던 ‘제6회 대한민국 교육기부 박람회 릴레이강연’에서 정훈 서정대 교수는 ‘4차 산업혁명과 세계를 바꾸는 10가지 직업’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0

국민생활밀착형 이슈들을 과학기술계가 객관적으로 검증하고 정확하게 원인을 규명해 알려줌으로써 국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돕기 위한 국민생활과학자문단이 출범했다.

0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일자리와 같은 사회적인 문제 해결을 위한 과학기술의 역할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지난 13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과학기술과 일자리'를 주제로 2017년 다산컨퍼런스가 개최되어 바이오, 수학 등 각 분야별 일자리 창출 전략을 모색했다.

0

정부가 향후 5년간 과학기술과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일자리를 26만개 만든다는 목표를 세웠다. 이를 위해 핵심인재 양성, 최첨단 기술을 활용한 사업화 지원과 제도개선 등을 추진한다.

0

우리나라의 ‘생명윤리법’에 따른 광범위한 연구 규제로 인해 혁신적 연구가 저해되고 있기 때문에 이를 개정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때문에 지난 7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신용현 국민의당 의원이 공동 주최한 ‘제9회 바이오경제포럼’에서는 생명윤리법 개정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0

대한민국 최대 발명품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지난달 30일부터 3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7 대한민국지식재산대전’에는 ‘대한민국발명특허대전’. ‘서울국제발명전시회’, ‘상표·디자인권전’이 통합 개최되어 미래를 여는 발명과 기술을 선보였다.

0

지난 11월 30일부터 이틀간 포항공대에서 개최된 '2017 다산컨퍼런스'에서는 4차 산업혁명시대의 과학기술과 일자리에 대한 범학문적, 범산업적인 논의가 이뤄져 큰 관심을 끌었다.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고 (사)바른과학기술사회실현을위한국민연합(과실연)이 주관한 이번 행사에서 일자리를 둘러싼 논의가 '상실 vs 창출'이라는 이분법적 구도에서 벗어나 노동의 질,...

0

근대 과학기술 혁명을 이끈 유럽이 선두주자 자리를 되찾기 위해 강력한 혁신을 추진하고 있어 주목을 끈다. 지난 10월 16일부터 17일까지 양일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개최된 ‘유럽혁신기술연구소(EIT) 혁신포럼’이 그 좋은 사례다.

0

산업통상자원부는 17일 글로벌 비즈니스 플랫폼 기업들을 초청해 성공사례를 들어보는 ‘2017 산업 플랫폼 컨퍼런스(2017 Industry Platform Conference)’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했다.

0

일상생활에 직접 영향을 미치는 문제들을 과학기술로 해결하기 위한 연구개발 활동이 최근 주목받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지난 15일 제주 오션스위츠호텔에서 과학기술정책연구원, 동국대, 제주대, 대전대가 공동으로 ‘제5차 한국 리빙랩 네트워크 포럼’을 개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