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고고학

0

고고학자들에게 아프가니스탄은 예외 지역이었다. 탈레반 반군과 카불 정부군 간의 전쟁이 계속 이어지면서 수도인 카불조차 안전이 보장되지 않은 상황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 그러나 이처럼 불안한 상황에서 수천 개의 새로운 고대 유적들이 발견됐다.

0

유전학으로 지역 주민들의 DNA를 분석하면 이들의 기원을 알 수 있다. 이를 통해 역사적 격변기에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이동했는지 혹은 강제 이주 당했는지의 여부도 확인이 가능하다.

0

현생 인류인 호모 사피엔스(Homo sapiens)의 기원은 어디일까. 40여년 전 만 해도 아프리카 기원설은 움직일 수 없는 정설로 여겨졌지만, 이 부동의 이론에 흠집을 내는 논문들은 수시로 발표되고 있다.

0

개를 데리고 사냥하는 모습을 그린 암각화가 발견됐다. 사우디아라비아 사막 바위에 8,000년전에 그린 이 암각화는 초창기 개는 사냥에 이용됐음을 잘 보여준다.

0

사람이 언제, 어디서 생겨나서 지금의 형태로 진화했는지를 밝혀내는 학문이 고인류학(paleoanthropology)이다. 고인류학자들은 1856년에 독일의 네안더 계곡에서 네안데르탈인의 머리뼈 화석을 발견한 이후 아프리카·유럽·아시아 등지에서 수백 여점의 화석을 발견했다.

0

흑해 연안 러시아와 터키 사이에 있는 조지아공화국에서 8000년 전의 포도주 생산 흔적이 발견돼 이 지역 포도품종이 오늘날의 포도종 뿌리로 추정된다.

0

역사적 사실을 다룬 그림들 중 가장 많은 주제는 바로 ‘프랑스 대혁명’이다. 1789년 7월 14일 바스티유 감옥 습격은 프랑스 대혁명의 상징이자 현재 프랑스 국경일이다. 바스티유 감옥의 습격은 루이 16세와 그의 국민들 사이에 돌이킬 수 없었던 불화가 원인이었다.

0

미국 초기 원주민은 지금까지 알려진 대로 베링해협을 걸어서 건너온 것이 아니라, 배를 타고 해안가를 따라 이동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미국 초기 원주민 역사가 크게 바뀔 전망이다.

0

역사적 사실을 다룬 그림들 중 가장 많은 주제는 바로 ‘프랑스 대혁명’이다. 1789년 7월 14일 바스티유 감옥 습격은 프랑스 대혁명의 상징이자 현재 프랑스 국경일이다. 바스티유 감옥의 습격은 루이 16세와 그의 국민들 사이에 돌이킬 수 없었던 불화가 원인이었다.

1540

『한국의 보물선 타임캡슐을 열다』는 한국 수중고고학의 매력을 총망라한 책이다. 신안선 발굴 40주년을 기념하여 우리나라 해양문화유산을 연구하고 보호하는 유일한 기관인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수중발굴과 연구원들이 오랜 기간 머리를 맞대고 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