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콘텐츠센터

0

빠른 속도로 파닥거리는 곤충의 날갯짓에는 자연의 신비가 숨어있다.

0

고등과학원(KIAS)이 올해 설립 20주년을 맞아 을 펴냈다. 이 책에는 과학원에 재직 중인 과학자 스무명이 직접 쓴 수필 20편이 실려있다.

0

제 4차 산업혁명의 물결이 의료 현장으로 밀려 들어오고 있다. 인류와 인공지능을 가진 로봇 생명체와의 공존, 그리고 인간의 기계화와 수명 연장에 이르기까지. 인공지능(AI)와 로봇 기술 등 IT기술과 바이오 분야와의 접목은 미래 인류 사회에 상상 이상의 혁신을 가져다 줄...

0

‘한적한 호수에 사는 공룡 같은 괴생명체’를 봤다는 얘기는 세계 곳곳에서 데자뷔처럼 언급되는데, 사실일 가능성은 거의 없다. 그러나 전설이나 신화 속의 동물, 또는 오래전에 멸종한 것으로 알려진 희귀한 동물들이 실제로 발견되는 일 또한 간혹 되풀이된다.

0

전 국민의 창의성을 계발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된 ‘전 국민 창의력 계발 프로젝트’ 포럼은 창의력을 전달하고 증진시키는 프로그램인 ‘DHA(Developing Human creAtivity)’를 앞으로 학교나 무한상상실 같은 학교 외 영역 등에 보급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0

1991년 당시 박사후연구원으로 미국 컬럼비아대 리처드 액설 교수팀에서 일하던 린다 벅은 후각수용체 유전자군을 발견했다. 유전자군(gene family)이란 비슷한 기능을 하는 유전자의 무리다.

0

10일 ‘가디언’ 지에 따르면 스위스취리히연방공과대학 연구팀은 뇌 이식을 통해 걷지 못하는 뇌중풍 원숭이를 다시 걷게 하는데 성공했다. 원숭이에게 뇌세포 이식을 시도한 후 손상된 다리가 회복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0

재수생 C씨는 작년 수능 때만 떠올리면 아직도 가슴이 떨린다. 학교 성적도 좋고 평소 모의고사도 잘 보았는데, 막상 수능 당일 첫 시험지를 받아든 순간 눈앞이 하얗게 변해버린 것.

0

간혹 SF영화를 보면 사람들과 대화하는 로봇이 등장하곤 한다. 이는 기기를 인간처럼 만들고자 하는 바람이 있어서 일 수도 있다. 1950년대 인공지능이 등장한 이후, 로봇이 사람과 채팅으로 대화를 할 수 있게 하는 채팅로봇 개발을 시작했다.

0

간혹 SF영화를 보면 사람들과 대화하는 로봇이 등장하곤 한다. 이는 기기를 인간처럼 만들고자 하는 바람이 있어서 일 수도 있다. 1950년대 인공지능이 등장한 이후, 로봇이 사람과 채팅으로 대화를 할 수 있게 하는 채팅로봇 개발을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