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초과학

0

멕시코만, 지중해, 뱅골 만, 산호삼각지대 등에 서식하는 고래, 상어 등 여과섭생을 하고 있는 대형 해양생물들이 미세 플라스틱으로 인해 심각한 생존위협에 처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0

모기 연구자들은 모기가 사람의 냄새를 기억하며 도파민이 이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것을 발견했다.

0

중국 대륙에 소재. 정부가 직접 운영하는 박물관의 수가 999여 곳에 이른다. 그 가운데 직접 만지고, 경험할 수 있도록 설계된 체험형 과학관의 수만 무려 190여 곳에 달한다. 그리고 대표적인 실험형 과학관으로 꼽히는 ‘후난성과학기술관(湖南省科学技术馆, 이하 과기관)’을 찾았다.

0

귀여운 외모로 많은 사람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범고래(orca)가 앵무새, 코끼리 등 다른 야생돔물들보다 뛰어난 언어 이해력을 통해 사람의 말을 흉내내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0

쿼크와 페르미온과 타우와 뮤온과 중성미자를 비롯해서 전자기력 핵력 보손 등 인터넷 게임에 등장하는 우주인들의 이름 같은 낯선 이름의 기본 개념을 조금은 친절하게 설명하기 때문이다. 이 입자들이 어디에 있는지 기본 좌표를 알려주는 작은 오솔길이 되고 있다.

0

정부가 새로운 정보통신기술(ICT) 기술 개발 사업에 대한 투자를 늘린다. 신규 과제예산 중 올해 7.6%(약 120억원)를 차지했던 고위험·불확실 기술 개발 과제 비중을 2022년 35%까지 확대키로 했다.

0

인간과 침팬지 등 다른 영장류는 매우 유사한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 인간과 챔팬지는 약 98%, 오랑우탄과는 97%의 유전자를 공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 그러나 이 같은 유사성에도 불구하고 주어진 환경에 적응해 살아가는 양상은 크게 다르다. 그 이유를 설명하는 한 가지 중요한 발견이 추가됐다.

0

세포안에 있는 미토콘드리아(mitochondria)는 매우 독특하고 신비한 기능을 갖고 있다. 인간에게 필요한 에너지를 생산하는 발전소 역할을 한다. 이 미토콘드리아가 50°C가 될 만큼 뜨겁고도 뜨겁다는 주장이 나와 학계의 관심을 끌고 있다.

0

희귀 물고기 중 정말 희귀할 뿐더러 사람들의 호기심을 잡아당기는 것은 팔달린물고기(Handfish)이다. 이 물고기는 지느러미가 마치 작은 팔같이 생겨서 이런 이름이 붙었다. 뿐만 아니라 얕은 바다 바닥에 딱 붙어서 조금씩 기어 다니기 때문에, 수영한다기 보다 걷는 모습에 가깝게 움직인다. 그것도 아주 천천히 새색시 처럼.

2

지구는 생성 초기부터 여러 번 외부로부터의 큰 충격을 경험했다. 그때의 고압과 고온 조건이 오늘날 화학적으로 지구 핵과 맨틀을 분할하는 포켓들을 만들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