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의료

56

해외를 다녀온 뒤 홍역에 걸린 환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습니다. 질병관리본부는 추석 연휴 기간 해외 여행력이 있는 홍역 환자가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세 명 발생했다고 밝혔습니다.

78

기존의 노인 돌봄서비스를 통합 개편한 맞춤형 노인 돌봄서비스가 내년 1월부터 시행됩니다. 기존 대상자 35만 명 외에 신규로 10만 명 가량이 추가돼 모두 45만 명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30

모유에 유해 세균을 억제하는 성분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미국 아이오대학 연구팀은 모유에 함유된 '글리세롤 모노라우레이트'라는 성분이 이 같은 기능을 수행한다고 밝혔습니다.

71

폐경이 조기에 찾아오는 현상이 심뇌혈관질환의 예고 신호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호주 퀸즐랜드대 연구팀은 여성 30만여 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논문 15편을 분석한 결과 폐경이 빠를수록 심근경색과 뇌졸중, 협심증 위험이 컸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49

우리 몸의 신경계는 크게 중추신경계와 말초 신경계로 나뉩니다. 이중 중추신경계에 해당하는 부분이 뇌와 척수 그리고 시신경인데요. 다발성경화증은 이 중추신경계에 만성적인 염증이 반복 혹은 진행성으로 발생하는 병입니다. 이러한 만성적인 신경계 염증은 호전과 악화를 반복하며 신경을 손상하게 되는데요. 장기간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면 보행장애, 인지기능 장애 등의 영구적인 손상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45

날숨, 즉 내쉬는 호흡으로 폐암을 진단할 수 있는 이른바 의료용 '전자 코'가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습니다. 간단하면서도 저렴한 비용으로 폐암을 진단할 수 있어 폐암 조기 발견에 도움을 줄 전망입니다.

45

미국 전역에서 전자담배 흡연과 관련된 것으로 보이는 폐질환 환자가 천 명을 넘어섰다고 미 보건당국이 발표했습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에 따르면 지난 1일 기준으로 알래스카주와 뉴햄프셔주를 제외한 미국 48개 주에서 보고된 전자담배 관련 폐질환 발병 건수가 확진과 의심 환자를 포함해 모두 천80건에 달했다고 AP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143

40살 미만에서 자주 발생하는 조기 위암의 위험도를 혈액검사만으로 파악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분당서울대병원 연구팀은 2006∼2017년 위암 진단을 받은 1,400여 명을 포함한 3,000여 명을 조사한 결과, 혈액의 펩시노겐Ⅱ 수치를 통해 조기 위암인 '미만형 위암'의 위험도를 예측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69

매년 10월 2일이 '노인의 날'입니다, 요즘은 '노인'이라고 하면 사실 예전과는 이미지가 많이 달라졌습니다. 환갑은 기본이고요, 칠순을 넘어서도 활발하게 활동하고 새로운 인생을 설계하는 분들도 많죠.

56

아이들이 많이 가지고 노는 비눗방울 장난감 일부에서 사용이 금지된 가습기 살균제 성분이 나왔습니다. 미생물도 기준치보다 최대 3,200배 넘게 나온 제품도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