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뉴스 Home > 사이언스 채널 > 과학뉴스

0

개개인의 성격유형을 파악하는 검사를 성격검사(personality tests)라고 한다. 현재 많은 성격검사가 학교, 기업 등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시도되고 있다. 그러나 과학자들은 이에 부정적이었다. 사람들에게 실제로 성격유형(personality types)이 존재하고 있는지 그 여부를 놓고 치열한 논란이 이어지고 있었기 때문.

0

고대 문명들이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더 세계화되어 있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이는 국제 과학자팀이 에너지 소비를 측정해 나온 연구결과다. 연구팀은 이에 대해 “원거리 경제 교류가 오랫동안 여러 사회에 도움이 됐을 수 있다는 점을 시사한다”고 밝혔다.

0

“블록체인이 앞으로 더 성장하기 위해서는 위험(risk)에 대비한 규제가 필수다. 블록체인은 규제와 균형을 맞추면서 사회를 변화시키는 새로운 패러다임이 될 것이다.” 빌리우스 사포카 리투아니아 재무부 장관은 18일(화)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블록체인 서울 2018 컨퍼런스’에서 블록체인의 문제점을 지적하면서 위험에 대비한 규제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0

찬드라의 업적을 기려 미 항공우주국(NASA)에서는 X-선 우주 망원경에 그의 이름을 붙여 찬드라엑스선망원경이라 명명하고 그가 죽은 지 4년 후인 1999년 9월에 지구 궤도로 발사했다. 찬드라는 산스크리트어로 ‘달’ 또는 ‘빛을 낸다’는 의미다.

0

지금으로부터 2년 전인 2016년 9월. 스웨덴 에스키스투나에서는 볼보그룹(Volvo Group)의 계열회사가 주최하는 행사가 열렸다. 트럭과 굴삭기 같은 건설기계를 주로 제조하는 자회사인 볼보건설기계의 포럼이 성대한 막을 올린 것. 이 행사에서 볼보건설기계는 전기 동력화와 지능형 장비 그리고 현장 토탈 솔루션 등 혁신적인 미래지향형 기술들을 소개해 세계적인 주목을 끌었다.

0

4차 산업혁명 관련 첨단과학기술이 전시된 제18회 경북과학축전 현장. 취재에 열중하던 기자의 코에 달콤한 팬케이크 냄새가 솔솔 풍겨왔다. ‘어째서 난데없이 맛있는 냄새가 나는 것일까?’ 싶은 기자는 황급히 음식 냄새를 추적했다.

0

한국과학창의재단은 18일 삼성동 재단 회의실에서 사회적 가치 중심의 혁신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활발한 사업 모니터링을 추진하기 위해 선정한 ‘KOFAC 혁신 국민참여단’ 발족식을 개최했다.

0

태양계 밖 행성 중 지구를 닮은 ‘프록시마(Proxima) b’는 한때 외계 생명체를 발견할 가능성이 높은 곳으로 꼽혔지만, 부정적인 연구결과가 이어지면서 그 가능성이 사그라들었다. 하지만 태양계와 가장 가까운 항성인 ‘프록시마 켄타우리(Proxima Centauri)’를 도는 이 행성에 생명체가 존재할 가능성이 여전히 높다는 연구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0

카메라는 사람의 눈을 본따 만들어 졌다. 수정체 역할을 하는 렌즈를 통해 빛이 들어오면 망막의 역할을 하는 센서에서 이를 픽셀화해 이미지를 재생해낸다. 그러나 이는 정상적인 물체에 한해서다. 유령 이미지(ghost image)의 경우 그것이 불가능하다.

0

100만명 이상을 대상으로 한 세계 최대의 혈압 유전학 연구에서 혈압에 영향을 미치는 500개 이상의 새로운 유전자 영역이 발견됐다. 영국 런던의 퀸 메리대와 임페리얼 컬리지 런던 연구진이 주도한 이번 연구 결과를 통해 혈압 관련 유전자 수가 1000개 이상인 것으로 드러났다. 또 혈압을 유전시키는 것으로 추정된 요인의 3분의1이 밝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