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타임즈 Home > 사이언스 채널 > 과학뉴스 > 사이언스타임즈

0

올해 우리나라 정부 R&D예산이 사상 처음으로 20조 원을 넘어섰다. 정부는 특별히 미래 유망 첨단 바이오·의료분야 핵심기술 확보 및 시장선점을 위한 정밀의료·바이오신약·융복합 의료기기 지원에 5542억 원을 지원키로 했다. 지난해에 비해 8% 증가한 셈이다.

0

스마트 조명(Smart Lighting)이 차세대 혁신 기술로 주목받고 있어 화제다. 스마트 조명이란 사물인터넷(IoT)을 이용한 조명 기술로, 일광 조건이나 움직임 여부에 따른 자동제어를 통해 에너지 효율 등을 높이는 조명 기술이다.

0

우리 몸 안에서는 소화기관 등을 통해 고약한 냄새가 나는 암모니아가 끊임없이 생성되고 있다. 단백질이 소화 작용에 의해 아미노산으로 분해되고, 이것이 호흡 작용에 의해 분해되어 에너지를 발생하면서 동시에 암모니아를 생성하게 된다.

0

배아는 어떤 발달과정을 거쳐 성체가 될까? 언뜻 쉬운 듯이 보이는 이 질문은 과학자들이 지난 수백년 동안 도전을 계속해 온 생명체의 신비롭고도 심오한 물리적 변형 과정이다.

0

개가 아무리 후각이 발달한 동물이라지만, 냄새만으로 사람이 암에 걸렸음을 확인하는 작업이 가능할까? 이 같은 의문을 전 세계 과학자들이 품게 된 이유는 실제로 폐암이나 대장암 등을 냄새로 파악한다는 개들이 등장하고나면서 부터다.

0

코너 오말리(Conor O’Malley) 주한미국대사관 아메리칸센터 팹 랩(Feb LAB) Fellow는 16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 교육 콘퍼런스’에서 메이커 스페이스가 차세대 인재를 교육하는 방법에 대해 공유했다.

0

떼지어 우는 청개구리의 울음은 얼핏 무질서하고 시끄럽게 들리지만 사실은 서로 겹치지 않도록 ‘돌림노래(輪唱)’를 하거나 피로해지면 일제히 울음을 멈추는 등 일정한 법칙성이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0

물을 이용해 추진 연료 걱정 없이 무한정 이용할 수 있는 증기 우주선이 개발돼 미래의 우주탐사에 활용될 전망이다. 미국 센트럴 플로리다 대학(UCF) 행성과학자 필 메츠거 박사는 민간업체 ‘허니비 로봇틱스(Honeybee Robotics)’와 증기를 동력으로 이용할 수 있는 우주선 시제품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0

M이론(M-Theory)으로 알려진 끈 이론의 통합 버전에 따르면 시공간은 우리가 경험하는 4차원이 아닌 11차원을 가진다. 이 11차원 중 7차원은 공간 안으로 아주 작게 말려있어 우리가 알아채지 못한다는 것이다. 인간의 눈은 그 동안 3차원의 공간만을 인지할 수 있다. 현재로서는 나머지 7차원의 공간을 우리가 직접 느낄 수 없다.

0

요원할 것만 같던 전기자동차의 상용화가 현실이 되어가고 있는 것처럼, 전기가 에너지원인 항공기를 타고 해외로 가는 모습을 볼 날도 그리 멀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은 전기항공기 개발의 대표주자는 영국의 ‘롤스로이스(Rolls-Royce)’다. 롤스로이스하면 국내에서는 고급 승용차 제조사로 알려져 있지만, 사실 이 회사는 해외에서 항공기 엔진을 제조하는 기업으로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