팽창하는 우주

  * 도서명 : 팽창하는 우주

  * 저자 : 박창범(역자)

  * 출판사 : 비룡소

  * 선정부문 : 초등 번역 (2005년)

 

 

 

 

 

 

 

 

명문 옥스퍼드 대학이 내놓은 과학책「옥스퍼드 주니어 사이언스」시리즈. 이 시리즈는 원자에서부터 우리 주위의 자연과 거대한 우주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를 보여 줌으로써, 과학의 ‘기초’와 ‘전문’을 동시에 아우를 수 있다. 초등학교 고학년 눈높이에 맞춰 제작되었다.

4권 <팽창하는 우주>는 천문학에 대한 기초적인 설명은 물론 태양계와 우주에 대해서 살핀다. 행성에서부터 태양과 은하수, 우주의 수많은 별들의 세계를 상세하게 설명한다. 아이들이 궁금해 할 만한 내용을 골고루 담았다. <양장본>

 

 

 

 

 

 

사이먼 미튼

사이먼과 재클린 미튼은 옥스퍼드 대학교 물리학과를 졸업하고 캠브리지에서 천문학과 우주물리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둘은 국제 천문학 연합과 왕실 천문학회의 회원이다. 둘은 한 팀으로 일하며 『천문학의 발견Discovering Astronomy』과 『천문학으로의 초대Invitation to Astronomy』 등 여러 책을 썼다. 사이먼 미튼이 캠브리지 천문학 백과사전의 편집자로 있는 동안 재클린은 『팽귄 천문학 사전』 등을 썼다. 소행성 4017호에는 천문학의 대중화에 공헌한 이 두 저자를 기리기 위해 ‘미튼’이란 이름이 붙여졌다.

박창범
서울대 천문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프린스턴 대학 천체물리학과에서 이학박사학위를 받았다. 캘리포니아 과학기술대학교 물리학과 연구원으로 재직하다가 귀국하여 현재 서울대 천문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다. 캐나다 토론토대학교 이론천체물리연구소 객원교수를 역임했으며, 1985년 이래로 50여 편의 논문을 통하여 우주거대구조와 우주론 분야의 연구를 해 오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인간과 우주』, 『한국의 천문도』, 『동아시아 일식도』 등이 있고, 옮긴 책으로는 『어떻게 타임머신을 만들까?』 등이 있다.

 

 

 

 

 

 

1.천문학의 도전
우주 탐사
우주를 관찰하기
우주를 구성하는 요소
우주에서 우리의 위치
지구와 태양
지구와 달
일식과 월식
별자리
행성 궤도
별은 얼마나 멀리 있을까?

2.태양계
수성
금성

화성
목성
토성
천왕성과 해왕성
명왕성과 카론
혜성
소행성
운석

3.태양과 별
성간 물질
태양
별의 일생
변광성과 쌍성
특이한 별

4.은하와 우주
우리 은하
외부 은하
활동 은하
준성
우주의 시작부터 끝까지

별자리표
낱말 풀이
찾아보기

 

 

 

 

 

 

자세한 이론과 쉬운 실험을 통해

과학의 ‘기초’와 ‘전문’을 동시에 아우르는 과학책

이제 옥스퍼드판으로 과학의 깊이를 느낀다 !

“과학자들을 탄생시킬 수 있는 좋은 출발선이 될”(아마존 북 리뷰) 수 있다는 평을 받고 있는 이 시리즈는 케임브리지 대학과 양대 산맥으로 불리며 세계 지성인들을 배출해온 옥스퍼드 대학이 1995년부터 심혈을 기울여 만든 책이다. 딱딱한 이론 설명에 지쳐 있는 학생들에게 “모든 페이지마다 가득 찬 흥미진진한 사진들과 도표, 지도, 그림 그리고 그래프들”(아마존 북 리뷰)을 통해 과학 내용의 이해를 도모하고 있는 이 시리즈는, 또한 어린이 교육에 실질적인 공로를 기여했다는 점을 인정받아 1995년 영국 독서 협회에서 주는 도서상(United Kingdom Reading Association Book Award)을 받았다.

흥미를 끌기 위한 이야기 구성과 알록달록한 편집 등의 어린이 과학책과는 달리 「옥스퍼드 주니어 사이언스」 시리즈는 시원하고 정갈한 편집과 체계적이고 조리 있게 구성된 과학 내용으로 주니어 과학책으로서의 차별성을 갖는다. 2001년 출간된 생활 속에서 만나는 재미있는 과학 원리를 다루었던 『과학의 발견』에 이어, 이번에 출간된 책은 다양한 생물과 지구 환경의 보전에 대해 알려 주는 『살아 있는 자연』, 천문학의 발전과 태양계의 역사를 다룬 『팽창하는 우주』 두 권이다. 또 선사시대부터 현재까지 생물의 진화와 지구의 역사에 대해 알려 주는 『변화하는 생물』도 곧 출간될 예정이다.

▶과학 전문가가 풀어 보이는 과학 세상!

과학책은 지은이에 따라 내용과 구성 방식에 많은 차이가 있다. 각각의 책을 지은 이들은 모두 그 분야의 전문가로 『살아 있는 자연』을 지은 마이클 스코트는 여덟 살 때부터 동물의 생활을 다룬 책을 만들고, 세계자연보호재단(WWF)에서 일했다. 『팽창하는 우주』를 지은 사이먼 미튼과 재클린 미튼은 둘 다 국제 천문학 연합과 왕실 천문학회의 회원으로 여러 천문학 책을 썼다. 소행성 4017호에는 천문학의 대중화에 공헌한 이 두 사람을 기리기 위해 ‘미튼’이란 이름이 붙여졌다.

공인받고 있는 과학자들이 쓴 「옥스퍼드 주니어 사이언스」는 그래서, 단순한 용어 설명 내지 복잡한 실험을 나열하지 않는다. 우리 주변에서 발견할 수 있는 과학 현상들을 먼저 언급하면서 그 속에 숨겨진 원리들을 설명하고, 여러 과학자의 실험과 사례들을 내용에 적절하게 소개함으로써 독자들의 이해를 돕는다.

▶필요한 정보를 얻기 쉽게 도운 깔끔한 편집, 내용의 이해를 돕는 풍부한 올컬러 자료!

이 책의 강점은 깔끔하고 정돈된 편집이다. 사진과 내용의 확실한 구분과 시원시원한 컬러 사진 자료는 책의 시각적인 효과를 높인다. 필요한 정보를 편하고 알기 쉽게 찾도록 도와주는 간결한 편집은 재미와 흥미를 유도하기 위해 복잡하고 화면 가득 채운 여느 편집과는 분명한 차별성을 띤다.

또한 편집은 풍부한 올컬러 자료를 통해 더욱 돋보인다. “문장에서 전달하고자 하는 내용을 독자들에게 더욱 선명하게 보여 주는 컬러 사진과 그림들”(스쿨 라이브러리 저널)은 이 책의 부록에 실린 많은 조력자들의 도움을 통해 가능했던 것으로, 이 한 권이 만들어지기까지 얼마나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방대한 자료가 필요했는지를 짐작할 수 있다.

▶청소년들에게 과학 세계를 소개

『팽창하는 우주』는 행성에서 시작하여 태양과 은하수의 수많은 별을 살펴본다. 또한 별은 어떻게 생성되고 소멸하는지, 우주의 시작과 끝은 어디인지에 대해 알아보며 무한한 신비로 가득 찬 우주로 신나는 여행을 떠나게 된다.

생태학과 천문학을 체계적이고 심도 있게 다루어 이제는 기초뿐 아니라 ‘전문’ 지식도 필요한 주니어들에게 과학 세계를 풀어 보인다. 더욱이 본문에서 언급한 과학 용어를 부록에서 한 번 더 풀이해 줌으로써 기본 지식을 정리할 기회를 제공해 준다. 여기에 ‘찾아보기’는 필요한 내용을 좀 더 편하고 빠르게 공급받을 수 있도록 편의를 도왔다.

 

 

 

※ 자료제공 : 교보문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