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통신] 국제해킹방어대회 「코드게이트 2018」 개최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4차 산업혁명시대의 정보보호를 선도할 유능한 화이트해커 발굴과 올바른 보안의식 확산을 위하여 ‘코드게이트(CODEGATE) 2018’을 4월 4일과 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하였다.

ㅇ ‘08년 시작되어 올해로 11주년을 맞이한 「코드게이트 2018」은 세계 최고의 화이트 해커들이 실력을 겨루는 국제적인 해킹방어대회로서, 글로벌 보안 컨퍼런스, 해킹 체험존, IT Security Show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동시에 진행되었다.

□ 국제해킹방어대회 결과, 79개국 4,500여명이 참가하여 치열한 경쟁이 벌어진 일반부 대회에서는 한국의 ‘앙진모띠’팀이 우승의 영예를 차지하였으며,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상금 3,000만원을 수상하였다.

ㅇ 대학생부에서는 ‘KAIST GoN’(KAIST) 팀이, 주니어부(19세 이하)에서는 ‘김낙현’(선린인터넷고)이 우승하여 각각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을 수상하였다.

□ ‘Smart City, Smart Security’라는 주제로 진행된 글로벌 보안 컨퍼런스에서는 홈 IoT, 로봇, 클라우드 서비스 등 미래 스마트 시티의 보안위협에 대한 국내·외 보안전문가들의 강연이 이어졌다.

ㅇ 이외에도 차세대 IT 기술과 제품을 선보이는 ‘IT Security Show’, 초등학생 대상의 ‘키즈 무인자동차 경진대회’와 중·고등학생들이 직접 강사로 나서 보안기술을 시연하고 발표하는 ‘코드게이트 주니어’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되었다.

□ 과기정통부 김용수 2차관은 코드게이트 수상자들을 축하하는 한편 “우수한 정보보호인력의 양성은 4차 산업혁명시대의 보안강화를 위해 반드시 필요할 뿐만 아니라, 청년 일자리 제공 측면에서도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면서, “올해 중 1,400여명의 정보보호 전문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