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반지름[polar radius, 極半─]

[요약] 극반지름은 타원체인 지구모양으로 인해 지구중심에서 극까지의 거리와 적도까지의 거리는 차이를 갖는다. 그 중 지구 중심에서 북극 혹은 남극까지의 거리를 말한다.

지구의 중심과 북극 또는 남극을 연결하는 선. 지구는 자전과 공전에 따른 회전운동에 의해 생기는 원심력 때문에 약간 편평(扁平)한 타원체를 이루고 있다. 그래서 중심에서 측정할 때 북극 또는 남극까지의 거리와 적도까지의 거리에는 차이가 있다. 극반경은 6356.725km로 적도반경보다 약 21.4km 짧으며 이에 따라 지구의 편평률은 298분의 1이다.

인공위성의 관측으로 지구는 단순히 편평한 타원체일 뿐만 아니라 남극에서는 찌그러들고 북극에서는 튀어나온 모양이어서, 남극·북극의 극반경이 다르다는 것이 밝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