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우스(Gauss)

가우스는 CGS 전자단위계, 가우스 단위계의 자속밀도 단위이다. 독일의 수학자인 칼 프리드리히 가우스의 이름을 땄다. 1가우스는 자속의 평방에 수직인 면의 1평방 센티미터에 1맥스웰(Mx)의 자기 선속이 통과하는 자기장이다. 원래 가우스라는 단어는 자기장의 세기 단위로 사용되었다. 1932년부터 자기유도와 자기장의 세기를 구별하기 위해서 자기장의 세기 단위는 에르스텟으로 변경되고 가우스는 현재의 정의가 되었다. 전자단위계와 가우스단위계에서는 자성체가 자성을 띠게 하는 정도를 나타내는 물질 상수인 투자율이 무차원량이므로, 자기장과 자속밀도는 차원이 같으며 단위 구별은 단지 약속에 지나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