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타임즈 Home > 사이언스 채널 > 사이언스타임즈

0

인간의 무병장수를 실현할 수 있는 기술과 약물이 개발됐다. 우리 몸에 쌓인 노화 세포를 제거해 신체 조직의 재생능력을 높이는 방식이다.

0

지난달 21일 서울 공기 질이 인도 뉴델리에 이어 세계 주요 도시 중 두 번째로 나빴다는 뉴스에 많은 시민은 미세먼지로 인한 대기오염의 심각성을 다시 한 번 깨닫게 됐다.

0

영국 케임브리지대와 스페인 국립연구위원회(CSIC) 연구진은 플라스틱을 분해할 수 있는 나방 애벌레를 발견했다. 25일 ‘BBC', 'Phys.org' 등 주요 언론에 따르면 연구진이 주목한 것은 왁스웜(wax worm)이라고 하는 벌집나방(Galleria mellonella) 애벌레다.

0

미래학자 엘빈 토플러는 저서 ‘부의 미래’에서 시속 10마일의 학교가 100마일로 달리는 기업에 취업하려는 학생들을 준비시킬 수 있겠냐고 말했다. 그는 학교의 변화 속도는 시속 25마일로 달리는 정부 관료조직보다도 늦다고 지적한다.

0

하이패스는 고속도로 톨게이트의 입구와 출구에 마련된 전용 출입구를 통해 이동하면서 통행료를 후불로 정산하는 시스템이다. 일반 차로를 이용할 때처럼 통행권을 뽑고, 요금을 정산하는 행위가 필요 없기 때문에 운행 시간을 대폭 줄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0

23~28주만에 태어난 초미숙아를 모태와 유사한 환경 속에서 키울 수 있는 ‘인공 자궁’ 시스템이 미국 소아과 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0

지난 2004년 3월 11일 이슬람 테러단체인 알카에다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동시다발 폭탄 테러를 일으키자 미국인들은 공포에 휩싸였다. 알카에다가 마드리드를 공격하면서 미국에도 ‘죽음의 검은 바람’이 불어닥칠 것이라고 예고했기 때문이다.

0

"나는 유전자 분석으로 암을 치료한 최초의 사람이거나 이런 방법을 썼음에도 죽은 마지막 사람 중 한 명이 될 것이다." 애플 창업자 스티브 잡스가 사망 전인 2011년 중반 자신의 췌장암의 원인을 밝히기 위한 개인 유전체 분석에 들어가면서 한...

0

플라스틱의 일종인 '폴리에틸렌'(polyethylene)을 쉽게 분해하는 애벌레가 발견됐다. 폴리에틸렌은 비닐봉지(plastic bag)나 포장지, 플라스틱 용기 등을 만드는 데 흔히 이용되지만, 잘 분해되지 않는 특성이 있다.

0

필자가 어렸던 1960년대에는 병아리 감별사가 꽤 인기가 있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병아리를 손에 쥐고 엉덩이 쪽을 보면서 총배설강에 생식돌기가 튀어나와 있으면 수컷, 없으면 암컷으로 판별한다.